SKT, 복합체험공간 ‘T팩토리’ 홍대 개관…기업 이미지 변경 추진
상태바
SKT, 복합체험공간 ‘T팩토리’ 홍대 개관…기업 이미지 변경 추진
  • 정두용 기자
  • 승인 2020.10.27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호 사장 “T팩토리의 T는 ‘기술과 미래’ 의미”…CI 변경 방향성 제시
T팩토리로 ICT 기술 비전 선봬…SK ICT 패밀리사 서비스도 체험 가능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이 27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T팩토리 소개 간담회에서 발표하고 있는 모습. 사진=SK텔레콤 제공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이 27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T팩토리 소개 간담회에서 발표하고 있는 모습. 사진=SK텔레콤 제공

[매일일보 정두용 기자] SK텔레콤이 정보통신기술(ICT)를 기반으로 새로운 문화 체험과 기술 혁신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T팩토리’를 오는 31일 홍대 거리에 선보인다.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은 27일 T팩토리 소개 온라인 간담회에 참석해 “T팩토리라는 명칭에는 ‘기술(Technology)’과 미래(Tomorrow)’가 끊임없이 생산되는 ‘공간(Factory)’이라는 의미가 담겨있다”며 “T팩토리는 다양한 사람들이 열린 협업을 통해 아이디어를 모아 더 나은 세상을 만드는데 기여하는 공간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T팩토리는 SK텔레콤의 국내외 다양한 파트너들과 ‘초협력’을 기반으로 미래 ICT 기술 비전을 제시하고, 차별화된 서비스를 통해 다양한 문화 체험까지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꾸려졌다. SK텔레콤은 이 공간을 ‘새로운 ICT멀티플렉스(복합체험공간)’이라고 소개했다.

T팩토리를 방문한 고객은 △애플∙마이크로소프트(MS) 등 글로벌 기업과 협력을 기반으로 한 대표 서비스와 상품 △보안∙미디어∙게임 등 SK ICT 패밀리사들의 핵심 서비스 △24시간 무인 구매존(Zone) ‘T팩토리 24’ △MZ세대들을 위한 ‘0(영) 스테이지’ 및 도심 속 자연 힐링 공간 ‘팩토리 가든’ 등 기술∙서비스∙쇼핑∙휴식 영역의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다.

박 사장은 “SK텔레콤이 새로운 기업이미지(CI)를 결정하기 전에 준비한 다양한 시그니처 서비스와 고객들이 좋아하는 서비스를 보여주는 공간을 마련하기 위해 1년여간 T팩토리를 준비했다”고 전했다.

T팩토리 1층 중앙에 자리한 ‘플렉스 스테이지’는 SK텔레콤과 다양한 파트너들과 초협력 사례를 소개하는 핵심 공간이다. 이 공간은 고객의 반응과 트렌드에 따라 지속 변화한다. 스타트업을 비롯해 다양한 국내 강소기업의 우수한 기술과 서비스를 소개하는 공간으로도 활용될 예정이다. MS와 협력한 ‘5GX 클라우드 게임’은 T팩토리 곳곳에서 체험할 수 있다. 플렉스 스테이지와 2층 ‘MS존’에 마련된 체험존을 통해 100여개 이상의 엑스박스 게임 이용이 가능하다.

T팩토리는 SK텔레콤의 대표 구독형 서비스는 물론 보안∙쇼핑∙게임 등 다양한 요소들을 테마별로 즐길 수 있다. SK텔레콤은 “T팩토리가 클라우드 게임을 비롯해 V컬러링∙웨이브∙플로 등 SK텔레콤의 구독형 서비스를 고객이 직접 체험하고, 이를 통해 얻게되는 생생한 반응과 피드백을 바탕으로 고객 경험을 지속 확장하는 선순환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SK텔레콤이가 오는 30일 서울 홍대 거리에서 운영을 시작하는 ‘T팩토리’ 외관 전경. 사진=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이 오는 30일 서울 홍대 거리에서 운영을 시작하는 ‘T팩토리’ 외관 전경. 사진=SK텔레콤 제공

T팩토리에 들어서 전면에 마주하는 ‘미디어 라이브러리’에서는 다양한 미디어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다. 명작 영화·드라마의 다시 보고싶은 명대사·명장면을 QR코드를 통해 즉시 감상하는 ‘미디어 팟(Pod)’도 별도로 마련돼 있다.

매장 1층 왼편에 위치한 ‘시큐리티 팟’에는 고객의 터치를 감지해 애니메이션을 재생하는 ‘프로젝션 북’을 배치, ADT 캡스의 보안 서비스와 퀀텀∙이니셜∙패스 등 보안 서비스를 보다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구현했다.

SK텔레콤은 이번 복합체험공간을 공개하면서 현재 추진 중인 CI 변경 방향성도 공개했다. 유영상 SK텔레콤 MNO 사업대표는 “지금까지 SK텔레콤의 브랜드로서 T는 그동안 굉장히 많은 사랑을 받았지만, 다분히 이동통신으로서 T의 의미가 많았다”며 “우리가 만들려는 T는 뉴 ICT를 지향하는 T”라고 강조했다.

SK텔레콤의 ‘T팩토리’ 공간 구성 설명 자료. 그래픽=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의 ‘T팩토리’ 공간 구성 설명 자료. 그래픽=SK텔레콤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