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남동구, 제6회 다문화가정의 날 기념 유공자 표창 수여
상태바
인천 남동구, 제6회 다문화가정의 날 기념 유공자 표창 수여
  • 차영환 기자
  • 승인 2020.10.27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대행사 생략, 표창 수여식만 간소하게 진행
이강호 구청장(오른쪽4번째)이 국내 정착에 성공한 다문화가정 유공자 등에 대한 표창을 실시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매일일보 차영환 기자] 인천시 남동구는 지난 26일 제6회 남동구 다문화가정의 날을 기념해 모범적으로 국내 정착에 성공한 다문화가정 유공자 등에 대한 표창을 실시했다.

모범정작 다문화가정 유공자에는 남인순, 은제니, 이하연, 타나카 케이코씨가, 다문화가정 정착지원 향상 유공자 부문은 오미옥, 왕솨이, 김경숙씨가 각각 선정돼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남동구는 2015년부터 매년 10월 20일을 ‘남동구 다문화가정의 날’로 정하고, 지역주민과 다문화주민의 사회통합을 위해 다양한 행사를 개최해 오고 있다.

다만 올해는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부대행사를 생략하고, 표창 수여식만 간소하게 진행했다.

이강호 구청장은 “남동구는 다양한 나라에서 온 많은 다문화 가족이 거주하고 있는 만큼 서로 이해하고 공존할 수 있는 정책을 수립해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