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오남읍 가족 3명 양성 판정…수원 확진자 접촉
상태바
남양주 오남읍 가족 3명 양성 판정…수원 확진자 접촉
  • 김동환 기자
  • 승인 2020.10.18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녀 다니는 초교·어린이집·학원 200여 명 진단검사

[매일일보 김동환 기자] 남양주시는 17일 오남읍에 사는 40대 A씨와 자녀 B군, C양 등 일가족 3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들은 가족인 수원시 확진자의 접촉자로 분류돼 전날 오후 진단검사를 받고 코로나19 양성 판정됐다.

보건당국은 이들의 접촉자와 동선을 파악하는 등 역학 조사를 벌이고 있다.

B군이 재학 중인 초등학교 관련 접촉자 26명은 진단검사를 받고 자가격리돼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학원 두 곳과 관련해서도 109명이 검사받을 예정이다.

C양이 다니는 어린이집 관련 접촉자 81명도 진단검사를 받고 있다.

한편, 남양주시는 지난 8일부터 개정된 질병관리본부 지침에 따라 환자 번호 등을 공개하지 않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