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자산운용, ‘글로벌메가트렌드EMP펀드’ 선봬
상태바
한화자산운용, ‘글로벌메가트렌드EMP펀드’ 선봬
  • 전유정 기자
  • 승인 2020.10.14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화자산운용
사진=한화자산운용

[매일일보 전유정 기자] 한화자산운용은 구조적 성장이 기대되는 메가트렌드에 투자하는 ‘한화글로벌메가트렌드EMP’를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 펀드는 전체 자산의 절반 이상을 상장지수펀드(ETF)에 투자하는 EMP(ETF Managed Portfolio)펀드이다. ‘한화글로벌메가트렌드EMP펀드’는 기술, 기후, 인구, 사회 4가지 메가트렌드에 주목한다.

주요투자 대상은 △A.I △클라우드 △배터리 △신재생에너지 △바이오인포메틱스 △밀레니얼 소비 △ESG △뉴딜 인프라 등에 투자하는 상장지수펀드(ETF)와 리츠이다. 펀드가 선정한 메가트렌드에 부합하는 기업 중에서도 제조기업보다는 다양한 원천기술을 가진 기업들을 선별해 분산 투자한다.

저비용으로 효율적인 포트폴리오 구성이 가능하고 전세계의 다양한 자산 분산투자로 변동성을 줄일 수 있다는 것이 특징적이다.

남용수 한화자산운용 ETF운용팀 팀장은 “기술발전과 사회인식변화등이 가속화됨에 따라서 메가트렌드와 관련된 기업들은 시장 대비 지속적으로 성과를 상회할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특히 AI시장은 과거 실패비용이 적었던 영화추천, 스팸메일 처리등에서 고비용의 자율주행, 제품가격선정, 공정제어등으로 확대되고 있다 향후 매년 25~40% 이상의 성장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