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분기에만 34개사 상장…“연말까지 IPO 활기 이어질듯”
상태바
3분기에만 34개사 상장…“연말까지 IPO 활기 이어질듯”
  • 황인욱 기자
  • 승인 2020.09.25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R큐더스에 따르면 올해 3분기까지 신규 상장 기업은 작년 보다 6개사 증가했다. 사진=연합뉴스
IR큐더스에 따르면 올해 3분기까지 신규 상장 기업은 작년 보다 6개사 증가했다. 사진=연합뉴스

[매일일보 황인욱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도 올해 기업공개(IPO) 시장이 활기를 띤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기업설명회(IR) 컨설팅 전문기업 IR큐더스에 따르면 올해 들어 3분기까지 신규 상장 기업은 46곳으로 작년 같은 기간의 40곳보다 6개사 증가했다.

특히 3분기에만 34개 기업이 상장할 정도로 코로나19 충격을 딛고 IPO 시장이 활황을 보였다고 IR큐더스는 설명했다.

SK바이오팜을 필두로 대형 공모가 잇따르면서 올해 누적 IPO 공모 규모는 약 3조5천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2배 가까이(93.6%) 늘었다.

또 증시 회복에 따른 투자심리 회복과 공모주 청약 열풍에 청약 경쟁률이 1천 대 1을 넘은 기업이 16곳이었다.

IR큐더스는 “기업의 상장 예비심사 청구가 이어지고 있어 연말까지 IPO 시장 활기는 계속될 전망”이라고 내다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