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V4’ 모바일·PC 멀티 플랫폼으로 일본 공략 개시
상태바
넥슨, ‘V4’ 모바일·PC 멀티 플랫폼으로 일본 공략 개시
  • 박효길 기자
  • 승인 2020.09.24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유명 배우 야기라 유야 광고 모델로 발탁…29일 TV 광고 첫 공개
넥슨은 자회사 넷게임즈가 개발한 모바일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V4(Victory For)’를 24일 일본에 출시했다. 사진=넥슨 제공
넥슨은 자회사 넷게임즈가 개발한 모바일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V4(Victory For)’를 24일 일본에 출시했다. 사진=넥슨 제공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넥슨은 자회사 넷게임즈가 개발한 모바일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V4(Victory For)’를 24일 일본에 출시했다.

‘V4’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일본 앱 마켓(구글 플레이·애플 앱스토어)과 PC 윈도를 통해 정식 서비스에 돌입했다. 일본에서 모바일 계정 연동으로 크로스 플레이가 가능한 PC 버전을 지원하는 한국 모바일 게임은 ‘V4’가 처음이다.

넥슨은 제57회 칸 영화제 최연소 남우주연상을 받은 야기라 유야를 일본 광고 모델로 발탁했다. 야기라 유야는 ‘싸울지, 공존할지, 선택은 자유’라는 슬로건을 강조한 29일 첫 TV 광고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홍보 활동에 나선다.

나카니시 케이타 넥슨 일본법인 사업본부 부장은 “한국을 포함한 글로벌 지역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V4’를 일본에 출시하게 돼 기쁘다”며 “넷게임즈와 긴밀한 협업을 바탕으로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넥슨은 ‘V4’ 출시를 기념해 10월 21일까지 ‘최강 보스를 가장 먼저 쓰러트리는 사람은 누구?’ 이벤트를 진행한다. 각 서버 최초로 파멸의 아르투만을 물리친 후 공헌도 점수 1위를 기록한 이용자에게 캐릭터 이름이 각인된 트로피를 선물한다.

또 10월 26일까지 2주간 게임에 매일 접속한 이용자에게 영웅 등급 장비, 희귀 영혼석 상자 등 아이템을 각각 지급한다.

‘V4’는 △모바일 환경의 한계를 뛰어넘는 인터 서버 △자산 가치를 지켜주는 자율 경제 시스템 △하이엔드 그래픽으로 구현한 6개 테마의 오픈 필드 등을 갖춘 MMORPG다. 신규 오리지널 IP로 장기간 국내 앱 마켓 매출 상위권에 안착했다.

자세한 정보는 ‘V4’ 일본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