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태국 데이터 센터 시장 진출…JTS와 전략적 협업
상태바
KT, 태국 데이터 센터 시장 진출…JTS와 전략적 협업
  • 정두용 기자
  • 승인 2020.09.24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우 KT 글로벌사업본부장(왼쪽)과 솜분 JTS 팟차라소팍사장이 KT 광화문빌딩에서 화상회의를 통해 태국 IDC 사업개발을 위한 전략적 협업 계약을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KT 제공
김영우 KT 글로벌사업본부장(왼쪽)과 솜분 JTS 팟차라소팍사장이 KT 광화문빌딩에서 화상회의를 통해 태국 IDC 사업개발을 위한 전략적 협업 계약을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KT 제공

[매일일보 정두용 기자] KT는 태국 자스민 텔레콤 시스템(JTS)와 ‘태국 데이터센터(IDC) 사업 개발을 위한 전략적 협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JTS는 태국의 정보통신 기업인 자스민 그룹의 IDC 사업 계열사다.

양사는 이번 계약에 따라 △태국 내 신사업 개발을 위한 인터넷 데이터 센터 프로젝트의 지식과 경험 공유 △상호 협력을 위한 자금 조달 전략 및 비즈니스 모델 개발 △글로벌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 업체들에게 인터넷 데이터 센터 솔루션 제안 △인터넷 데이터 센터 관련 기술과 솔루션 협력을 진행한다.

이를 통해 태국 IDC시장에 2021년 하반기까지 진출해, 글로벌 클라우드 기업들에게 고품질의 인터넷 데이터 센터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KT는 지난 3월 자스민 그룹의 인터넷(IP)TV 서비스 사업자인 ‘3BB TV’와 IPTV 서비스 공급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KT와 자스민 그룹은 이 계약 이후 태국의 IDC 시장 성장성에 주목하며 네트워크 가치 향상을 위한 공통 관심사인 IDC 사업에서 전략적 파트너십을 구축할 수 있었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방콕포스트에 따르면 클라우드를 포함한 태국 IDC 시장규모 2020년 약 1조2000억원(10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2025년까지 연평균 26% 수준으로 지속 성장이 예상된다. 방콕포스트는 높은 성장률의 배경으로 IDC 관련 시장인 OTT(인터넷동영상서비스)·빅데이터·인공지능 사업들의 성장과 태국 정부 주도의 정책 지원을 꼽았다.

김영우 KT 글로벌사업본부장은 “JTS와 태국 IDC 사업 진출은 KT가 그 동안 쌓아온 인터넷 데이터 센터 사업 역량을 글로벌 시장에서도 각인시킬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최근 IDC 시장에서 가장 떠오르고 있는 동남아시아를 집중 공략하며 글로벌 진출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JTS PCL은 태국 자스민 그룹의 자회사로 2004년 2월에 설립됐다. 액세스·전송 등 네트워크 분야와 컴퓨터·보안시스템 설계 및 구축 업무를 담당하며 IDC 및 클라우드 컴퓨팅 전문 기업을 자회사로 두고 있다.

솜분 팟차라소팍 JTS 사장은 “인터넷 데이터 센터 사업은 자스민 그룹의 네트워크 가치를 향상시키는 기반 사업”이라며 “KT와의 데이터센터 사업 공동개발을 통해 지속적인 협력관계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