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문화재연구소, '석굴암, 그 사진' 발간
상태바
국립문화재연구소, '석굴암, 그 사진' 발간
  • 김종혁 기자
  • 승인 2020.09.24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재 전문사진가 故한석홍 유족에게 기증받은 사진 1,172장 공개

[매일일보 김종혁 기자]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소장 지병목)는 국보 제24호 경주 석굴암 석굴의 사진자료를 모아 <석굴암, 그 사진>으로 발간했다.

경주 석굴암 석굴(慶州 石窟庵 石窟)’은 우리의 자랑스러운 문화유산으로 세계문화유산이자 국보다. 하지만 1970년대 석굴암의 보존을 위해 불가피하게 유리벽이 설치되어 실제로 그 모습을 보기 어렵다.

석굴암 본존불의 얼굴모습
석굴암 본존불의 얼굴모습

그렇기 때문에 그 공간 안에 직접 들어가 보지 못한 사람들에게 굴 안을 가득 채우고 있는 본존불과 여러 조각상들의 생생한 사진은 매우 귀중한 자료다.

국립문화재연구소는 문화재 전문사진가 故(고)한석홍씨가 1981년, 1986년, 2000년 세 차례에 걸쳐 촬영한 석굴암 사진(필름 1,172장)을 유족으로부터 기증받아 사진집으로 발간해 보다 많은 국민들이 석굴암을 살펴볼 수 있도록 했다.

석굴암 전실의 사천왕상(다문천, 지국천)
석굴암 전실의 사천왕상(다문천, 지국천)

국립문화재연구소는 기증받은 필름을 고화질의 디지털 자료로 변환했으며, 사진 100여 장과 배치도, 해설을 곁들여 누구나 쉽게 볼 수 있는 사진집으로 꾸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