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사, 현대카드와 손잡고 전용 신용카드 내놓는다
상태바
무신사, 현대카드와 손잡고 전용 신용카드 내놓는다
  • 김아라 기자
  • 승인 2020.09.22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패션 플랫폼 최초 무신사 전용 신용 카드(PLCC) 출시
무신사 PLCC 이용 회원에게 스토어 쇼핑 혜택·서비스 제공
무신사X현대카드 PLCC MOU 온라인 조인식. 사진=무신사 제공.
무신사X현대카드 PLCC MOU 온라인 조인식. 사진=무신사 제공.

[매일일보 김아라 기자] 온라인 패션 플랫폼 무신사가 현대카드와 국내 패션 플랫폼 최초로 전용 신용 카드(PLCC)를 출시한다.

무신사는 코로나19 확산세를 고려해 온라인 조인식을 열고 현대카드와 무신사 전용 신용 카드 출시, 운영·공동 마케팅 등에 대한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은 서은희 무신사 마케팅본부장과 공봉환 현대카드 PLCC 본부장을 비롯해 양사 업무 관계자들이 참여한 가운데 비대면 화상 회의 방식으로 진행됐다.

PLCC(Private Label Credit Card, 상업자 표시 신용카드)는 기업이 자체 브랜드를 활용해 전문 카드사와 함께 설계하고 운영하는 전용 신용 카드를 말한다. 해당 기업의 이름을 내세워 선보이는 만큼 서비스 이용 고객에게 최적화된 혜택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내년 초 출시되는 무신사 PLCC에는 무신사 스토어 회원을 위한 특별한 혜택이 담길 예정이다. 

이와 함께 무신사와 현대카드는 양사의 강력한 브랜드 역량을 활용해 10~30대 트렌드와 니즈를 반영한 새로운 협업을 선보일 계획이다.

서은희 무신사 마케팅본부장은 “현대카드와 파트너십을 통해 무신사 회원을 위한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700만 무신사 회원에게 차별화된 쇼핑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다채로운 협업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