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추석선물] 신세계백화점 상품본부장이 직접 추천한 선물은?
상태바
[2020 추석선물] 신세계백화점 상품본부장이 직접 추천한 선물은?
  • 김아라 기자
  • 승인 2020.09.22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유명 맛집이나 특별한 산지서 키운 한우 선물세트 선봬
소가족 먹기 편한 영광 법성포 굴비, 이색 과일 선물세트도
설로인 프리미엄 세트. 사진=신세계백화점 제공.
설로인 프리미엄 세트. 사진=신세계백화점 제공.

[매일일보 김아라 기자] 식자재 전문가로 통하는 백화점 상품본부장이 직접 추천하는 추석 선물세트가 화제다. 그 주인공은 김영섭 신세계백화점 상품본부장이다. 백화점이 아닌 상품본부장 이름을 걸고 한우, 굴비, 이색과일을 추천했다.

먼저, 한우 맛집 협업 선물세트다. 삼성동에 위치한 한우 오마카세 전문 ‘모퉁이우’, 수요미식회 한우 안심 맛집 압구정의 ‘우텐더’, 최상급 숙성한우 전문 청담의 ‘우가’, 프리미엄 한우 전문 압구정의 ‘설로인’과 함께 상품을 기획해 유명 맛집의 대표 음식을 집에서도 쉽게 즐길 수 있도록 준비했다. 180~200g씩 나눠 소량 분리포장으로 담아 보관과 한 끼 조리에 용이하도록 구성했다. 대표상품으로는 모둥이우 오마카세 세트 55만 원, 우텐더 시그니처 세트 55만 원, 설로인 프리미엄 세트 52만 원 등이 있다.

이외에 선보이는 신세계백화점의 한우 선물세트는 산지부터 특별하다. 청정 자연 제주에 위치한 제동목장, 3만3058㎡에 달하는 방목장에서 건강하게 키우는 초원목장, 섬진강 발원지 수분재 옆 장수한우목장 등 천혜의 환경에서 무항생제 사료만 먹고 자란 한우만을 엄선해 구성했다. 대표 상품으로는 산청 유기농 한우 만복 46만 원, 다복 38만 원 등이 있다.

사진=신세계 제공.
먹인 굴비 세트. 사과 사진=신세계백화점 제공.

굴비의 명산지로 소문난 영광 법성포 굴비도 빼놓을 수 없다. 영광 법성포 굴비는 통통하게 살이 오른 참조기를 깨끗한 칠산 바다에서 불어오는 하늬바람에 건조한 상품이다. 낮보다 습도가 높은 밤에는 어체의 수분이 밖으로 배출되면서 찰지고 단단한 참조기의 육질이 더 맛있게 숙성된다. 사과·유자·녹차 침지액을 활용해 참조기의 감칠맛을 더하고 비린내도 제거했다. 특히나 올해는 2~3인 소가족, 1인 가족 등을 위해 10미로 구성했다. 가격은 20만 원이다.

사진=신세계 제공.
신세계 소담 사과·배 세트. 사진=신세계백화점 제공.

국내 유명 산지와 생산과정부터 포장까지 하나하나 협업한 이색 과일 선물세트도 올해 추석 선물로 좋다. 제주 지역의 명인이 키운 왕망고, 상주의 샤인머스켓 등 전국의 유명한 농가 과일을 신세계만의 당도·크기·외형 기준에 맞게 선별했다. 특히 상품 당도는 최첨단 비파괴 당도선별기를 사용하며 전문가가 맛 테스트도 진행한다. 또 안정성이 확보된 인증 과일과 저탄소 인증 과일 등 친환경 상품을 우선 취급한다. 대표 상품으로는 신세계 직거래 산지인 성환 안양골과 충주에서 당도 높은 사과·배를 엄선해 구성한 신세계 소담 사과·배 세트 14만 원과 신세계 샤인머스켓 세트 11만원, GAP(저탄소) 사과·배 세트 12만 원 등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