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교육청, ‘충남 학생문학상’ 작품응모·358편 접수
상태바
충남도교육청, ‘충남 학생문학상’ 작품응모·358편 접수
  • 박웅현 기자
  • 승인 2020.09.21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8일 마감, 충남 형 학생 문예 창작 공모전 위상 확립

[매일일보 박웅현 기자] 충남교육청이 지난주 9월 18일에 마감한 4회 충남 학생문학상의 작품응모 결과, 시와 소설 그리고 산문 부문에 모두 358편의 작품이 접수돼 충남 학생문학상에 대한 학생들의 고조된 관심을 대변하고 있다.

작품 수 기준으로 전년도 대비 100여 편이 증가했고, 올해 4년째 이어오는 충남 학생문학상은 120명의 학생 작가를 발굴하여 충남 형 학생 문예 창작 공모전으로서의 위상을 확고히 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충남 학생문학상은 시인 이정록을 비롯한 현직 작가 6명이 온라인커뮤니티를 통하여 충남 도내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연중 글쓰기 지도를 진행하고 11월에 학생들이 응모한 작품 중 우수작을 선정하여 시상하는 충남 형 학생 문예 창작 공모전이다.

수상작은 충남도교육청에서 책자로 출간하여 도내 각급 학교에 보급함으로써, 학생들이 인문학적 상상력을 발휘하는 창의융합형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김지철 교육감은 “학생문학상은 학생들이 자신의 꿈을 마음껏 발휘할 수 있도록 열려있는 공간으로 누구나 참여할 수 있고, 지도의 과정이 살아있는 충남 형 학생 문예 창작 공모전인 만큼 학생들의 적극적인 도전과 성취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응모작에 대한 심사결과는 11월 초에 발표하고 교육감상을 포함해 부상을 수여한다. 이어 입상자와 작가가 참여하는 ‘성장 교실’, ‘출판기념회’ 등을 통하여 학생들은 자신의 작품을 다른 학생들과 공유한다.


충남=박웅현 기자 seoulca1919@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