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AI원팀’에 합류한 동원그룹…“식품·물류 혁신”
상태바
KT ‘AI원팀’에 합류한 동원그룹…“식품·물류 혁신”
  • 정두용 기자
  • 승인 2020.08.27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 주도 원팀, 대한민국 AI 1등위한 산학연 협의체…동원그룹 합류로 활동 범위 확대
“동원그룹 참여로 AI 생태계 확장과 다양한 산업에서 AI 혁신 가속화 기대”
구현모 KT  대표(오른쪽), 박인구 동원그룹 부회장이 27일 서울 종로구 KT 광화문빌딩 동관에서 열린 ‘대한민국 AI 1등 국가를 위한 업무협약식’에 참석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KT 제공
구현모 KT 대표(오른쪽), 박인구 동원그룹 부회장이 27일 서울 종로구 KT 광화문빌딩 동관에서 열린 ‘대한민국 AI 1등 국가를 위한 업무협약식’에 참석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KT 제공

[매일일보 정두용 기자] KT와 동원그룹이 손잡고 AI(인공지능) 역량 강화에 나섰다.

KT는 동원그룹과 ‘대한민국 AI 1등 국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서울 종로구 KT 광화문빌딩 동관에서 열린 체결식에는 구현모 KT 대표, 박인구 동원그룹 부회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AI 원팀(AI One Team)에 동원그룹이 합류하면서 다양한 부문에 시너지 효과가 날 것으로 예상된다.

AI 원팀은 올해 2월 출범했다. KT·현대중공업그룹·LG전자·LG유플러스·한국투자증권·한양대·한국과학기술원(KAIST)·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이 참여한다. 대한민국 AI 1등 국가를 목표로 활동 중인 산학연 협의체다. 동원그룹합류로 ICT·전자를 넘어 제조·금융·식품·물류 등으로 활동 범위가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동원그룹은 MOU에 따라 AI 원팀 참여 기업 및 기관들과 △AI를 활용한 식품제조∙영업마케팅 업무혁신 △AI 스마트팩토리 구축 △AI 물류 통합플랫폼 구축 △산학연 연계 AI 인재양성 플랫폼 조성 등을 단계적으로 추진한다. 이번 AI 원팀 합류를 발판으로 글로벌 수준의 스마트팩토리 구축과 물류 시스템 혁신을 매진할 계획이다.

동원그룹은 AI 원팀에 참여하기 전부터 AI 혁신을 위해 다방면에서 노력을 기울여왔다. 지난해 초부터는 업무 프로세스 개선을 통해 임직원들이 창의적인 업무에 집중할 수 있도록 전 사업 부문에 걸쳐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RPA) 적용을 활발히 추진 중이다. 또한 지난해 10월에는 한양대와 손을 잡고 중소·중견기업에게 AI기술을 공유하는 국내 최초 AI센터 ‘한양AI솔루션센터’를 설립하기도 했다.

동원그룹은 AI를 적용해 식품생산 공정, 고객 맞춤형 신제품 발굴, 언택트 판매 채널 강화 등에서 구체적인 성과를 만들겠다는 목표다. 또한 물류 분야를 비롯해 수산, 패키징 등 동원그룹의 사업 전반에 AI를 도입해 업무 혁신을 추진한다. 이밖에 AI 원팀 참여기업 및 기관들과 힘을 모아 AI 인재양성 플랫폼 조성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박인구 동원그룹 부회장은 “AI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투자가 동원그룹이 AI 원팀에 참여하는 밑거름이 되었다”며 “AI 분야에서 최고 기술과 노하우를 갖춘 기업 및 기관들과 협업을 통해 동원그룹은 새로운 가치를 창조하는 사회필요기업으로서 ‘AI 혁신’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구현모 KT 대표는 “반세기 동안 대한민국 식생활을 발전시켜온 동원그룹이 AI 원팀에 참여하면서 국내 AI 생태계 확장과 다양한 산업에서 AI 혁신이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전 세계가 AI 주도권을 놓고 치열한 경쟁이 벌어지는 가운데 KT는 대한민국의 AI 경쟁력 강화를 위해 AI 원팀과 협업을 한층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KT는 지난해 10월 AI 전문기업 선언했다. 어디서나 함께하는 AI를 통해 고객들에게 보다 편하고 안전한 생활을 제공하고, 다른 산업의 혁신을 선도한다는 목표를 내걸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