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일 전국 대체로 흐리고 곳곳 ‘소나기’…일부 지역 ‘폭염특보’
상태바
12일 전국 대체로 흐리고 곳곳 ‘소나기’…일부 지역 ‘폭염특보’
  • 홍석경 기자
  • 승인 2020.08.11 2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매일일보 홍석경 기자] 수요일인 12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곳곳에 소나기가 내릴 예정이다. 예상 강수량은 경남 남해안·제주도 30∼80㎜, 전라도·경남(남해안 제외) 20∼60㎜이다.

수도권, 강원 영서, 충청 내륙, 호남, 경북 내륙, 경남은 20∼80㎜의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제주도 산지에는 100㎜ 이상 강한 비가 내리겠다.

소나기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과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아침 최저기온은 23∼26도, 낮 최고기온은 28∼35도로 예보됐다.

폭염특보가 발효된 강원도와 경상도, 전라도, 제주도에는 13일까지 낮 기온이 33도 내외로 올라 덥겠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밤사이 최저 기온이 25도 이상을 유지하는 열대야 현상이 나타날 것으로 전망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 수준이다. 아침 사이 전국 대부분 지역에 짙은 안개가 끼겠다. 남해상과 동해상에는 돌풍을 동반한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으니, 해상 안전사고에 주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와 남해 앞바다에서 0.5∼1.5m, 서해 앞바다에서 0.5∼1.0m로 일겠다.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와 서해에서 0.5∼2.0m, 남해 1∼2.5m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