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S홈쇼핑, 새로운 시도 ‘리틀빅쇼’ 통해 역대급 미리 주문 기록
상태바
NS홈쇼핑, 새로운 시도 ‘리틀빅쇼’ 통해 역대급 미리 주문 기록
  • 김아라 기자
  • 승인 2020.08.11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 예고한 상품이 미리 주문으로 1억3천만원 주문 실적
자사 식품 방송 역대 최고…잘 팔린 방송 1회 물량 수준
11일부터는 인스타그램 이어 유튜브까지 동시 운영 나서
지난 4일 첫 방송을 시작한 ‘리틀빅쇼’의 인스타그램 라이브방송 화면. 사진=NS홈쇼핑 제공.
지난 4일 첫 방송을 시작한 ‘리틀빅쇼’의 인스타그램 라이브방송 화면. 사진=NS홈쇼핑 제공.

[매일일보 김아라 기자] NS홈쇼핑이 고객 소통을 위한 새로운 시도를 통해 역대급 미리 주문을 기록했다.

NS홈쇼핑은 지난 4일 첫선을 보인 인스타그램 라이브방송 ‘리틀빅쇼’에서 예고한 상품이 1억3000만 원의 미리 주문 실적을 냈다고 11일 밝혔다.

이는 NS홈쇼핑의 식품 방송 미리 주문으로는 역대 최고 실적으로, 잘 팔린 식품 판매 프로그램 1회 물량 수준을 방송 전 미리 주문으로 달성한 것이다.

리틀빅쇼는 NS홈쇼핑의 간판 식품 프로그램인 ‘빅쇼’ 방송 직후, 인스타그램을 통해 진행하는 라이브방송이다. 빅쇼를 진행하는 빅마마 이혜정 요리연구가와 이봉호 쇼핑호스트가 ‘리틀마마’라고 호칭하는 애청자들과 방송에서 못다한 이야기를 격의 없이 소통한다. 매주 화요일 오후 6시 35분부터 NS홈쇼핑에서 방송하는 빅쇼가 끝나고 오후 8시 40분부터 시작된다.

지난주 첫 방송에서는 본 방송인 빅쇼의 무대 뒤 이야기부터 다음 방송에서 고객이 원하는 응용 요리 접수까지 이혜정 요리연구가와 리틀마마가 실시간으로 의견을 주고받았다. 특히 다음 방송 상품에 대한 높은 관심으로 질문이 이어지며 당초 예정보다 긴 25분간 방송을 진행했다.

그 결과, 11일 방송 예정인 ‘빅마마 김치’와 ‘빅마마 LA갈비’는 지난 4일 방송 직후부터 9일까지 각각 1930세트와 500세트의 미리 주문 실적을 기록하며, 방송이 나오기도 전에 1억3000만 원을 판매하는 성과를 얻었다.

이에 NS홈쇼핑은 역대급 미리 주문 실적을 기록한 리틀빅쇼가 보다 넓은 세대의 고객과 소통할 수 있도록 11일 방송부터는 인스타그램에 이어 유튜브 채널까지 동시에 운영해 접점을 더욱 넓히겠다는 계획이다.

심우찬 NS홈쇼핑 TV건강식품영상팀 PD는 “시간과 표현의 제약이 있는 TV홈쇼핑의 한계를 넘어서기 위한 혁신적인 시도가 첫 방송부터 기대 이상의 성과를 올렸다”며 “앞으로도 고객 참여와 소통을 넓힐 수 있는 혁신을 더해 차별화된 홈쇼핑 프로그램으로 발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