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집중호우 피해 복구 성금 15억원 기탁
상태바
네이버, 집중호우 피해 복구 성금 15억원 기탁
  • 박효길 기자
  • 승인 2020.08.11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기부포털 ‘해피빈’, ‘전국재해구호협회’와 함께 오는 31일까지 모금활동 진행
네이버는 장기간 폭우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들과 지역사회를 돕기 위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성금 15억원을 기탁한다. 사진=네이버 제공
네이버는 장기간 폭우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들과 지역사회를 돕기 위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성금 15억원을 기탁한다. 사진=네이버 제공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네이버는 장기간 폭우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들과 지역사회를 돕기 위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성금 15억원을 기탁한다고 11일 밝혔다.

네이버는 “그간 산불·태풍·질병 등 국가적 어려움이 발생할 때마다, 이를 극복하기 위한 노력에 동참해왔다”며 “이번에도 성금 뿐 아니라, 네이버의 플랫폼·기술 등을 통해  수해 복구에 적극 참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와 별도로, 네이버의 온라인 기부포털 ‘해피빈’은 ‘전국재해구호협회’와 함께 오는 31일까지 이번 호우 피해 구호를 위한 모금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