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한 남양주시장, 집중호우 및 태풍대비 취약지 점검 강행군
상태바
조광한 남양주시장, 집중호우 및 태풍대비 취약지 점검 강행군
  • 김동환 기자
  • 승인 2020.08.10 0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청학비치, 퇴계원 진관교 등 재해대비 시설물 점검
조광한 시장이 리치타운 옹벽 응급복구 현황 등을 확인하고 있다
조광한 시장이 리치타운 옹벽 응급복구 현황 등을 확인하고 있다

[매일일보 김동환 기자]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일요일인 9일 오후 또다시 현장 점검에 나섰다. 지난 8일 관내 재해취약지구에 대한 야간 긴급점검을 실시한데 이은 현장점검이다. 

이는 계속되는 집중호우와 제5호 태풍 ‘장미’ 북상에 따른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재해위험지역 및 시설물 점검이다.

조광한 시장이 퇴계원읍장과 현장상황을 논의하고 있다
조광한 시장이 퇴계원읍장과 현장상황을 논의하고 있다

먼저 조 시장은 퇴계원면 진관교를 찾아 집중호우에 따른 수위를 확인하고 퇴계원 신하촌마을 침수위험 여부 등을 김승수 행정기획실장, 안전기획관, 종합민원담당관 등 관련 공무원 10여 명과 함께 이어졌다.

이어 전국 최초로 하천의 불법 시설물을 정비하여 시민정원으로 조성한 ‘청학비치’를 찾아 집중호우로 인한 유실 여부 등 피해 상황을 점검했다.

조광한 시장이 현장에서 관계자들에게 지시하고 있다
조광한 시장이 현장에서 관계자들에게 지시하고 있다

조 시장은 “이용객들의 편의를 고려해 간이화장실과 푸드트럭의 위치를 재조정하고, 청학비치라는 이름에 걸맞게 모래량을 더 늘리는 등 하나하나 꼼꼼하게 체크하여 부족한 부분들을 보완하라 ”고 지시했다.

청학비치 점검을 마친 조 시장은 진접오남행정복지센터로 이동하여 재해대비 비상근무 중인 직원들과 인사하며 간식을 지원하고 격려한 후 지난 4일 방문했던 진접읍 장현리 477-17번지 리치타운 옹벽 전도현장을 다시 찾아 응급 복구 현황 등을 점검했다.

조 시장은 “지난번 요양원 산사태와 리치타운 옹벽 전도사고, 전국에서 발생하고 있는 산사태 등은 난개발이 얼마나 위험한 결과를 초래하는지 보여주고 있다. 계속되는 호우로 인한 지반 약화로 언제라도 산사태가 발생할 수 있는 위험한 상태이니 예찰을 더욱 강화하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40여 일째 이어지는 장마와 집중호우로 인해 산사태 위험이 높아짐에 따라 9일 산림 인근에 거주하는 주민들에게 안전한 곳으로 대피하라는 내용과 함께 산사태, 축대 및 옹벽 붕괴 등 이상 징후 발견 시 신고하여줄 것을 문자로 받아보는 남양주 정보 '내손에 남양주'를 통해 발송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