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플러스 “7월 풍력·진단키트·반도체株 급상승”
상태바
증권플러스 “7월 풍력·진단키트·반도체株 급상승”
  • 황인욱 기자
  • 승인 2020.08.04 0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미디컴M

[매일일보 황인욱 기자] 증권플러스를 운영 중인 두나무는 7월 한 달간 모바일 주식 투자자들의 인기를 얻은 분야별 트렌드를 분석한 결과 △풍력 △진단키트 △반도체 등이 상위를 차지했다고 4일 발표했다.

7월 상승률 1위 테마는 풍력 발전이다. 그린뉴딜 정책 발표에 57.85%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7월 14일 정부는 그린 뉴딜과 디지털 뉴딜을 핵심으로 하는 ‘한국판 뉴딜’을 발표했다. 

특히 그린 뉴딜 안에 대규모 해상풍력단지 건설 추진이 담겨 있어 시장에서는 수혜주 찾기에 분주한 모습이 나타났다. 두산중공업, 씨에스윈드, 동국S&C, 태웅 등이 주목을 끈 것으로 조사됐다.

2위는 코로나19 진단 및 치료 토픽이 차지했다. 진단 키트의 긴급 사용 승인과 실적 기대감에 높은 상승률을 보였다. 글로벌 국가들의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증가세를 나타내는 가운데 국내 기업들의 코로나19 진단 키트들이 미국과 유럽 등에서 긴급 사용 승인을 받으면서 엑세스바이오, 피씨엘, 씨젠, 수젠텍 등이 부각됐다. 

미국의 모더나, 아스트라제네카 등이 코로나19 백신 임상에서 긍정적인 결과를 발표하자 국내 코로나19 백신 개발 업체인 엔지켐생명과학, 제넥신 등이 함께 부각되기도 했다.

3위에 오른 분야는 반도체다. 삼성전자가 코로나19 여파에 최악의 성적표를 받을 것이란 예상을 깨고 시장 예상치를 뛰어넘는 어닝서프라이즈를 기록했다. 또한 인텔이 7나노 반도체 생산 차질에 아웃소싱 가능성을 밝히자 반도체 장비주들이 동반 강세를 보인 것으로 풀이됐다. 

이에 삼성전자, 리노공업, 티에스이, 심텍 등이 함께 상승하며 반도체 섹터의 상승을 주도한 것으로 분석됐다.

한편, 증권플러스는 국내 최초의 소셜 트레이딩 서비스다. 투자 고수들의 실제 매매내역을 실시간으로 공개하고, 모바일 주식 투자 트렌드를 1일, 1주, 1개월, 3개월 단위로 무료 제공해 최근 동향을 빠르고 편리하게 확인할 수 있다. 

지난 7월, 누적 총 거래액 100조 원을 돌파한 증권플러스는 고객의 눈높이에 맞는 차별화된 서비스로 합리적인 투자 환경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