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 대학생 ‘금융 관련 빅데이터’ 공모전
상태바
미래에셋, 대학생 ‘금융 관련 빅데이터’ 공모전
  • 홍석경 기자
  • 승인 2020.08.03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미래에셋생명 제공
사진=미래에셋생명 제공

[매일일보 홍석경 기자] 미래에셋대우와 미래에셋생명은 3일부터 ‘2020 금융 빅데이터 페스티벌’을 공동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금융 관련 빅데이터 알고리즘을 경쟁하는 이번 대회는 대학생 및 대학원생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개인 또는 팀(3인 이하) 단위로 미래에셋대우 또는 미래에셋생명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서를 제출 후, 이달 28일 공개되는 데이터를 활용해 금융투자업 및 보험업 두 주제 중 1개 이상을 선택해 오는 10월 4일까지 결과물을 제출하면 된다.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알고리즘 개발에 집중할 수 있도록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되며, 다양한 경품 이벤트도 열린다.

우선 금투업 과제는 매수종목 Top3 예측이다. 유사한 특성을 가진 고객을 그룹으로 분류해 그룹별∙월별 주식거래 내역을 제공하고, 이를 바탕으로 각 그룹들이 7월에 가장 많이 매수할 종목을 예측하면 된다. 고객의 거래패턴 분석을 통해 소비자 행동을 이해하고, 초개인화 금융서비스 제공을 목적으로 진행한다.

보험업 과제는 보험사기 방지가 목적이다. 보험금 청구 데이터를 기반으로 유사 그룹의 특성정보를 제공하고, 이를 활용해 질병이나 의료기관 단위의 보험사기 리스크를 예측하는 모델을 구현하면 된다. 소비자 피해를 예방하고, 금융 건전성을 제고하기 위해 보험사기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알고리즘 활용이 요구된다.

응모한 공모작을 바탕으로 심사를 거쳐 14팀이 본선에 진출한다. 이어 최종 보고서 경쟁을 통해 6팀이 결선에 진출한다. 이들은 미래에셋이 제공하는 멘토링을 활용해 금융 실무를 접하고, 함께 보고서를 완성하면서 최종 순위를 가린다.

결선에 진출한 6팀에는 미래에셋대우에 입사지원 시 서류전형 절차가 면제된다. 또 과제별 1위팀에는 미래에셋대우와 미래에셋생명의 인턴십 기회가 제공된다. 대상 1팀 500만원, 우수상 2팀 각 300만원, 장려상 2팀 각 200만원이 상금으로 수여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