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 AI스타트업 ‘스켈터랩스’와 ‘보험개발 공동연구 협약’ 체결
상태바
신한생명, AI스타트업 ‘스켈터랩스’와 ‘보험개발 공동연구 협약’ 체결
  • 홍석경 기자
  • 승인 2020.07.23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이재균 신한생명 부사장, 조영서 신한DS 부사장, 조원규 스켈터랩스 대표. 사진=신한생명 제공
(왼쪽부터)이재균 신한생명 부사장, 조영서 신한DS 부사장, 조원규 스켈터랩스 대표. 사진=신한생명 제공

[매일일보 홍석경 기자] 신한생명은 서울 중구에 위치한 신한DS 본사 6층 강당에서 신한DS 및 AI 스타트업 ‘스켈터랩스’와 함께 ‘보험상품개발 공동연구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업계 최초로 AI MRC(기계독해, Machine Reading Comprehension) 기술을 활용해 보험상품에 대한 개발 및 검증 절차 과정을 디지털화하기 위한 공동연구를 진행하고자 추진됐다.

MRC 기술은 텍스트 문서에서 주어진 질문의 의미를 이해하고 답변을 도출하는 최신 AI 기술이다. 일반인이 도서, 신문 등을 읽고 질의응답을 할 수 있듯이 AI가 사용자의 의도를 파악하고 문장 속에서 해답을 제시하는 것을 가능하게 해준다. 신한생명은 이후 진행될 공동연구에서 관련 실무 부서들의 니즈 및 분석에 필요한 문서를 제공하고 △상품 비교항목 △분류체계 △상품군 정의 등의 기준을 제시하며 검증하는 역할을 맡는다.

또 신한DS는 신한생명으로부터 제공받은 니즈를 분석하고 연구 가능성과 상품 비교 가능 여부를 테스트한 후 스켈터랩스의 대화엔진을 활용하여 상품 DB구축과 시각화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보험상품 비교분석 플랫폼을 구축해 상품기획, 개발, 검증, 사후관리 등 효율화가 가능한 전 영역이 디지털화 될 전망이다.

신한생명의 DT(Digital Transformation) 전략 추진을 총괄하고 있는 이재균 신한생명 부사장은 “이번 공동연구 협약은 신기술을 활용한 DT 전략 추진으로 그룹의 디지털화를 촉진시키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