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젠-성남시청소년재단, 제2호 ‘청소년 코딩공작소 with 웹젠’ 운영 위해 맞손
상태바
웹젠-성남시청소년재단, 제2호 ‘청소년 코딩공작소 with 웹젠’ 운영 위해 맞손
  • 박효길 기자
  • 승인 2020.07.22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코딩 수업, 개별 과제수행 등 비대면 교육 프로그램으로 ‘포스트 코로나’ 대처
웹젠이 성남시청소년재단 산하 성남시 야탑청소년수련관에 '청소년 코딩공작소 with 웹젠'을 설립하고, 시범운영을 거쳐 올해 내 정식운영을 시작한다. 사진=웹젠 제공
웹젠이 성남시청소년재단 산하 성남시 야탑청소년수련관에 '청소년 코딩공작소 with 웹젠'을 설립하고, 시범운영을 거쳐 올해 내 정식운영을 시작한다. 사진=웹젠 제공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웹젠이 성남시청소년재단과 두 번째 ‘청소년 코딩공작소’를 설립하며 청소년 교육지원 사회공헌을 확대했다.

웹젠이 성남시청소년재단 산하 성남시 야탑청소년수련관에 '청소년 코딩공작소 with 웹젠'을 설립하고, 시범운영을 거쳐 올해 내 정식운영을 시작한다고 22일 밝혔다.

다만 교육을 위한 장소 확보와 공간 조성은 이미 마무리해 시범운영을 시작했으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등 외부 요인에 따라 정식 개소 일정은 다소 유동적이다.

웹젠과 성남시청소년재단은 정식 개소일까지 당분간 교육 프로그램을 시범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성남시청소년재단 산하 야탑청소년수련관은 지난 6월, 성남고등학교 재학생 22명을 대상으로 ‘파이썬 프로그램’ 활용을 주제로 한 첫 교육 프로그램을 시작했다.

양사는 특히, 정식 개소 전까지 '포스트 코로나'를 대비해 공간의 제약 없이 자유롭게 코딩을 학습할 수 있는 교육환경을 만드는 데 주력하고 있다. 현재 원격 화상 프로그램 ‘줌’과 웹캠을 이용한 온라인 화상 수업 등 실시간 온라인교육 환경을 구축했다.

또한, 단순한 코딩교육에서 확장해 게임을 제대로 알고 게임산업에 대한 긍정적 인식을 높이기 위한 게임교실도 준비하고 있다. 올바른 게임놀이 문화를 위해 학부모와 함께 참여하는 게임활동, 게임과몰입을 예방하기 위한 놀이교실 등 야탑청소년수련관의 특성화 프로그램들로 마련된다.

웹젠의 야탑청소년수련관 내 ‘청소년 코딩공작소’ 사업은 판교청소년수련관에 조성한 ‘청소년 코딩공작소 with 웹젠’에 이은 두 번째 사회공헌사업이다. 판교청소년수련관의 ‘청소년 코딩공작소 with 웹젠’은 2018년 경기도가 선정한 경기 ‘경기꿈의학교’에 선정되는 등 지방자치단체와 기업이 손잡은 사회공헌사업의 모범사례로 손꼽혀 왔다.

각 수련관의 ‘청소년 코딩공작소 with 웹젠’ 운영에 소요되는 교육자재 및 프로그램 준비, 강사채용 등에 필요한 운영비 전액은 웹젠의 기부금으로 조성된다.

한편, 웹젠은 올해 판교청소년수련관의 교육 프로그램에서도 기존 코딩교육 프로그램의 범위를 한층 넓히고, 비대면 교육도 추가했다.

올해는 ‘아두이노’, ‘마이크로비트’ 등 기존에 진행했던 교육 외에 3D 프린터, VR게임 제작 활동을 새롭게 추가해 청소년의 창의성과 흥미를 높인다. 또, ‘SW 메이킹 캠프’를 비대면 온라인교육으로 확대 진행해 다양한 청소년에게 코딩교육의 참여 기회를 지원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