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전 공직자 대상 ‘근무기강 감찰’ 실시
상태바
정읍시, 전 공직자 대상 ‘근무기강 감찰’ 실시
  • 전승완 기자
  • 승인 2020.07.16 0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직기강 바로 잡아 청렴 정읍 만든다

[매일일보 전승완 기자] 정읍시가 오는 31일까지 전 공직자를 대상으로 공직기강 감찰에 나선다.

이번 감찰은 공직자 복무 준수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고 비위·부정행위를 바로잡아 시민에게 신뢰받는 청렴한 정읍시를 만들기 위한 것이다.

이에 따라 정읍시는 감찰반을 편성해 본청, 직속기관, 사업소, 읍면동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방역지침 준수 여부와 함께 코로나19 비상상황 근무, 정기인사에 따른 업무 공백과 각종 재난사고 대비 비상연락망 정비여부 등을 점검할 방침이다.

이와 더불어 코로나19 관련 지침 위반사항, 음주운전, 도박, 폭행 등 공직자 품위손상 행위, 어수선한 분위기를 틈탄 각종 불법행위 방치, 민원 부당지연, 민원 불친절 등 근무기강 해이와 복무실태 점검도 실시한다.

특히 최근 코로나19 양성 확진 판정을 받은 전남지역 공무원의 골프모임이 사회적으로 물의를 일으킨 바 있어, 정읍시는 코로나19 상황이 호전될 때까지 공직자의 골프모임 자제 등 사회적 거리두기의 적극 동참과 공무원 행동강령 준수를 지시할 예정이다.

강채원 감사과장은 “이번 감찰을 통해 중대한 비위사실을 적발할 경우 무관용 원칙을 적용해 관련 규정에 따라 처분하고, 경미한 사항은 현지 시정조치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