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동서발전, 그린뉴딜 이끈다…신재생 분야 차세대 기술 선봬
상태바
한국동서발전, 그린뉴딜 이끈다…신재생 분야 차세대 기술 선봬
  • 문수호 기자
  • 승인 2020.07.15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참가…신재생 분야 차세대 기술 소개
한국동서발전이 정부 그린뉴딜 정책에 맞춰 신재생 기술을 선보인다. 사진=동서발전 제공
한국동서발전이 정부 그린뉴딜 정책에 맞춰 신재생 기술을 선보인다. 사진=동서발전 제공

[매일일보 문수호 기자] 한국동서발전(주)은 15~17일 대구 엑스코 전시장에서 진행되는 ‘2020 국제그린에너지 엑스포’에 참가해 신재생분야 차세대 기술을 선보인다.

이번 엑스포는 신재생에너지 기술 교류를 위해 대구광역시와 경상북도가 주최한 글로벌 전시회로 120개사가 참가했으며, 국내외 기업 간 비대면 사이버 상담회를 통한 제품홍보 및 판로상담도 함께 진행된다.

동서발전은 이번 전시회에서 ‘친영농형 태양광 발전시스템’을 실물 크기로 전시하고 발전시스템 설치공정을 직접 시연한다. 또 보도블럭 기능을 수행하는 동시에 전력을 생산하는 ‘노면블럭 태양광 시스템’을 설치해 생산되는 전력을 관람객이 직접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동서발전은 그린에너지 기술 확보에 주력하고 있으며, 특히 차세대 태양광 관련 3가지 기술을 개발해 관련 분야 최고기술을 선점한다는 방침이다.

회사 측은 식물의 광합성을 촉진하는 600nm LED 광원처리와 물 공급 시스템을 구비해 기존 영농형 태양광 대비 농업 생산성 5%p 향상을 목표로 ‘친영농형 태양광 발전기술’을 개발해 실증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보도블럭 기능과 태양광 발전이 가능한 ‘노면블럭 태양광 모듈 개발’도 추진하고 있다. 기존 보도블럭 이상의 강도와 사람들의 안전을 고려한 미끄럼 방지기술, 그리고 발전출력과 연관이 있는 표면 오염방지 기술을 개발했으며, 실증을 통해 기술검증 및 성능을 입증할 계획이다.

이밖에 ‘일괄 진공증착기반 초고효율 실리콘/페로브스카이트 텐덤 태양전지’를 개발하고 있다. 페로브스카이트와 실리콘 반도체를 다중으로 적층해 기존 단일 실리콘 태양전지에서 전환되지 못하는 태양 빛을 최대한 활용함으로써 표준 셀 기준 효율을 기존 19% 수준에서 22% 수준으로 높이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정부의 ‘그린뉴딜’ 정책에 발맞춰 신재생에너지 확대정책을 추진하고 있다”라며, “신재생에너지 비전인 ‘RE3025 재생에너지 로드맵’을 수립하고 2030년까지 총 22조 9000억원을 투자, 총 설비용량 7.2GW를 확보해 재생에너지 발전 비중을 25%까지 끌어올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