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광산업, 취약계층 아동 자립 위해 ‘큰빛나눔’ 크라우드펀딩 진행
상태바
태광산업, 취약계층 아동 자립 위해 ‘큰빛나눔’ 크라우드펀딩 진행
  • 박효길 기자
  • 승인 2020.07.09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적기업 소이프와 손잡고 기능성 마스크 ‘에이스 쿨 마스크’ 펀딩·판매
태광산업이 올해는 사회적기업 소이프와 손을 잡고 ‘태광산업 큰빛나눔’ 크라우드펀딩을 진행한다. 사진=태광산업 제공
태광산업이 올해는 사회적기업 소이프와 손을 잡고 ‘태광산업 큰빛나눔’ 크라우드펀딩을 진행한다. 사진=태광산업 제공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지난 2013년부터 취약계층 아동 자립을 위해 노력해온 태광산업이 올해는 사회적기업 소이프와 손을 잡고 ‘태광산업 큰빛나눔’ 크라우드펀딩을 진행한다.

태광산업과 소이프는 그룹홈(7명 이하의 소규모 보호양육 서비스를 제공하는 아동보호 시설) 보호종료 아동의 자립과 교육을 위해서 기능성 마스크를 제작해 오는 13일부터 네이버 해피빈을 통해 펀딩을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소이프는 디자인 제품으로 수익을 창출해 보육시설 청소년에게 디자인 직업교육과 일자리 연계를 제공하는 사회적 기업이다.

태광산업은 지난해 개최한 ‘큰빛나눔 아이디어 공모전’ 수상작 중 마스크 제작 아이디어를 이번 크라우드펀딩에 반영해 실제 사회공헌사업으로 활용하기로 했다. 펀딩 제품 이름은 ‘에이스 쿨 마스크’로 태광산업과 대한화섬의 기능성 차별화 원사를 사용해 제작했다.

에이스 쿨 마스트의 안감은 자외선 차단 효과와 냉감효과가 뛰어난 태광산업의 ‘쉘론’을 사용했으며 겉감은 대한화섬의 폴리에스터 항균사 ‘에이스프레쉬플러스’를 적용했다. 99.9% 항균 효과로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으며 자외선 차단 효과와 빠른 건조 기능, 경량성까지 갖춰 더운 여름철 높은 자외선과 습도를 피해 쾌적하게 사용 가능하다.

디자인에는 소이프와 보호종료 아동이 함께 참여했으며 귀여운 강아지와 고양이 캐릭터가 특징이다. 마스크와 함께 마스크 보관 파우치가 한 세트로 가격은 8000원이다. 온라인 네이버 해피빈 사이트를 통해 오는 13일부터 8월 21일까지 40일 동안 진행된다. 태광산업은 수익금 전액을 소이프에 기부해 그룹홈 퇴소 아이들의 디자인 교육과 자립 기금 마련을 도울 예정이다.

홍현민 태광산업 대표는 “그룹홈 아동 자립을 위해서는 경제적 지원 외에 직업 교육이나 일자리 연계 프로그램 등이 절실한 상황”이라며 “이번 소이프와 함께한 크라우드펀딩으로 그동안 태광산업 혼자서는 할 수 없었던 일들을 함께 해결할 수 있어서 기쁘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많은 사람들과 더불어 더 큰 나눔을 실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