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이 보험 판매원까지? CU, 언택트 펫보험 판매
상태바
편의점이 보험 판매원까지? CU, 언택트 펫보험 판매
  • 김아라 기자
  • 승인 2020.07.07 0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화재와 손잡고 점포 내 택배기기 활용
비대면 다이렉트 펫보험 판매 서비스 도입
택배기기 통한 유입량 전월比 3.8배 신장
사진=BGF리테일 제공.
편의점 CU가 7월부터 삼성화재와 손잡고 점포 내 택배기기를 통한 비대면 보험 판매 서비스를 운영한다. 사진=BGF리테일 제공.

[매일일보 김아라 기자] 편의점 CU가 비대면 보험 판매원이 된다.

편의점 CU는 이달부터 삼성화재와 손잡고 점포 내 택배기기를 통한 비대면 보험 판매 서비스를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에 CU가 판매하는 상품은 ‘삼성화재 다이렉트 펫보험’으로 반려견과 반려묘를 기르는 반려인이라면 가입 대상이 된다. 해당 상품은 순수보장형으로 반려동물의 입·통원의료비와 수술비, 의료비는 물론 반려동물로 인한 사고 발생시 배상책임까지 보상받을 수 있다.

가입 방법은 CU에 설치된 택배기기 스크린에 노출된 보험 광고를 터치해 상세 내용과 보험료를 조회한 후, 스마트폰으로 QR코드를 읽어 가입절차를 완료하면 된다.

특히, 해당 상품은 삼성화재 오프라인 대비 10%가량 보험료가 저렴하며, 복잡한 인증 절차 없이 반려동물의 사진 1장으로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CU가 택배기기를 통한 보험 판매 서비스를 확대하는 것은 코로나19로 인해 불특정 다수를 접촉하는 사람에 대한 경각심이 커지면서 비대면 거래를 선호하는 고객이 늘어났기 때문이다.

앞서 BGF리테일은 지난 5월 자회사 BGF네트웍스의 택배 브랜드 CU post와 카카오페이 보험서비스 자회사인 인바이유와의 업무 제휴를 통해 CU 택배기기를 플랫폼으로 하는 비대면 보험 판매 서비스를 선보인 바 있다.

실제 약 2달간 서비스를 운영한 결과, CU 택배기기를 통해 인바이유의 보험 상품을 조회하는 고객 유입량이 전월 동기 대비 3.8배나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CU 편의점 택배 서비스는 전국 1만4000여 개 CU 중 90% 이상이 운영 중일 만큼 대중화된 서비스로 접근성이 뛰어나다. 또한, 24시간 택배기기 스크린에 노출되기 때문에 부수적인 광고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김지회 BGF리테일 서비스플랫폼팀 MD는 “비대면 거래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지면서 택배기기를 통해 고객들이 가까운 CU에서 간편하게 보험 서비스에 가입할 수 있도록 제휴사의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CU는 전국 점포의 택배기기를 기반으로 고객들에게 보다 편리한 언택트 생활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CU는 이달부터 오는 9월 말까지 CU 택배기기에서 삼성화재 다이렉트펫보험의 보험료를 확인하기만 해도 추첨을 통해 CU모바일상품권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