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진자 서울서 3명 추가
상태바
코로나19 확진자 서울서 3명 추가
  • 김정우 기자
  • 승인 2020.07.06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일일보 김정우 기자] 서울시는 6일 오후 6시 기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누계가 1375명으로 이날 3명 늘었다고 밝혔다.

추가 확진자 중 중랑구 묵2동에 사는 중랑 42번은 기존 확진자의 가족이다. 지난 3일 서울의료원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다음날 저녁 발열 증상이 나타나 5일 중랑구보건소에서 받은 2차 검사 결과 양성으로 나타났다.

중랑 42번의 가족 중 강북구 소재 교보생명 콜센터 직원인 중랑 36번이 지난 3일 확진됐으며 이어 중랑 37~39번이 4일, 중랑 40·41번이 5일에 각각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 중 39·40·41번은 묵현초등학교 학생이다.

이에 따라 이 가족 관련 확진자는 36번 환자의 직장 동료 2명을 포함해 9명으로 늘었다. 직장 동료 중 1명은 경기도 발생 환자로, 나머지는 모두 서울 발생으로 등록됐다.

이 밖에 감염 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환자가 이날 2명 추가돼 130명으로 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