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기내 유상 판매 서비스 ‘지니 스토어’ 확대 개편     
상태바
진에어, 기내 유상 판매 서비스 ‘지니 스토어’ 확대 개편     
  • 박주선 기자
  • 승인 2020.07.06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에어가 6일부터 국내선 노선 대상으로 ‘지니 스토어’ 를 확대 개편한다. 사진=진에어 제공
진에어가 6일부터 국내선 노선 대상으로 ‘지니 스토어’ 를 확대 개편한다. 사진=진에어 제공

[매일일보 박주선 기자] 진에어는 6일부터 국내선 노선 대상으로 ‘지니 스토어’ 를 확대 개편한다고 밝혔다.

‘지니 스토어’는 진에어에서 제공하는 기내 유상 판매서비스의 명칭이다. △기내 홈쇼핑 △음료 및 스낵 △로고 상품 등으로 구성돼 있다. 탑승객은 기내에서 간단한 식사, 스낵, 음료는 물론 가전제품, 여행 관련 제품을 포함한 다양한 상품을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다.

이번 개편으로 ‘기내 홈쇼핑’ 상품이 기존 13종에서 34종으로 대폭 확대됐다. 에어프라이어, 인덕션 등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각종 그릴 제품이 강화됐고 무선청소기, 스팀다리미, LED TV 등 인기 가전제품이 다수 추가됐다. 진에어는 이번 신규 편성을 기념해 주요 인기 품목 대상으로 정상가 대비 대폭 할인된 경쟁력 있는 가격을 제공할 예정이다.

‘기내 홈쇼핑’ 이용을 원하는 고객은 항공기 탑승 후 ‘지니 스토어’ 메뉴북에서 상품을 고르고 진에어 객실승무원의 안내에 따라 결제를 진행하면 된다. 구매한 상품은 결제 시 고객이 기재한 주소지로 배송된다. ‘지니 스토어’ 판매 상품 관련 자세한 사항은 진에어 홈페이지 내 ‘기내 유상판매’ 안내 부분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진에어 관계자는 “앞으로도 트렌드를 반영해 다양한 상품을 준비하여 탑승객들이 비행시간 동안 쇼핑도 즐길 수 있는 즐거운 항공 여행이 될 수 도록 알찬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