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여성벤처협회, 전국여교수연합회와 기술 자문·창업 및 스케일업 지원 MOU 체결
상태바
한국여성벤처협회, 전국여교수연합회와 기술 자문·창업 및 스케일업 지원 MOU 체결
  • 김동명 기자
  • 승인 2020.06.17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의 산업계 진출 및 성공모델 창출 관련 양 기관 정책 방향 부합
(왼쪽부터) 장규순 전국여교수연합회 회장과 박미경 한국여성벤처협회 회장이 ‘여성의 기술 자문·창업 및 스케일업 지원을 위한 공동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여성벤처협회 제공

[매일일보 김동명 기자] 한국여성벤처협회은 전국여교수연합회와 ‘여성의 기술 자문·창업 및 스케일업 지원을 위한 공동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여성의 사회진출, 특히 여성의 산업계 진출 및 성공모델 창출이라는 양 기관의 정책 방향이 맞아 성사 됐다. 협약에 따라 △청년 및 여교수의 기술창업 지원 △여성벤처기업과 여교수 보유 기술(특허) 및 연구성과 연계 △네트워크 구축을 통한 공동 R&D 및 사업화 지원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양 기관은 기술창업과 사업화에 필요한 투자 및 엑셀러레이팅 지원을 위해 시저스파트너스와 티움벤처스를 공동사업 파트너로 선정하고 다자간 MOU를 병행 추진했다.

박미경 한국여성벤처협회장은 “청년 여성의 기술창업이 증가하고 있고 기존 여성벤처기업도 혁신과 스케일업이라는 과제를 안고 있는 상황에서 여성 교수진이 보유한 전문 지식 및 기술을 통해 여성의 기술창업 가속화와 기술혁신에 기반한 다양한 성공모델이 창출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장규순 전국여교수연합회장은 “여교수들이 보유한 기술이 기업의 시장 역량과 매칭돼 가치를 인정받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의지가 있는 교수는 기술 자문과 함께 직접 창업에 도전할 수 있도록 협회와 지원체계를 만들겠다”는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