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백범 교육부 차관 “고3 위한 대학 입시 대책 발표 예정”
상태바
박백범 교육부 차관 “고3 위한 대학 입시 대책 발표 예정”
  • 전기룡 기자
  • 승인 2020.06.09 2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세대, 수상경력·창의적 체험활동·봉사활동 실적 미반영 결정
박백범 교육부 차관이 9일 오후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등교수업 준비지원단 회의 결과 등을 브리핑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박백범 교육부 차관이 9일 오후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등교수업 준비지원단 회의 결과 등을 브리핑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매일일보 전기룡 기자] 교육부가 고등학교 3학년들이 대학 입시에서 불리하지 않도록 대책을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박백범 교육부 차관은 9일 "고등학교 3학년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서 대학 입시에서 불리하지 않도록 조만간 대학별로 대책을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박차관은 현재 고등학생들의 학교생활기록부에 코로나19 상황이 있었음을 기재하는 방안에 대해 "학교생활기록부 지침상 각 학교에서 적절하게 기재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도 이날 오전 비슷한 발언을 했다.

유 부총리는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현해 "대학마다 고3 학새들에게 불이익이 없도록 하는 협조 요청을 하고 있다"면서 "7월 중에는 대입 관련 방안이 확정돼 발표될 수 있도록 논의 중"이라고 언급했다.

한편 연세대는 올해 학생부종합전형에서 수상경력·창의적 체험활동·봉사활동 실적을 반영하지 않겠다고 이날 발표했다.

2021학년도 대입에서 코로나19 영향을 고려해 비교과활동을 최소화하겠다고 밝힌 것은 주요 대학 중 연세대가 처음이다.

연세대 측은 "출결 상황의 경우 코로나19로 발생할 수 있는 불가피한 결손에 대해서는 반영하지 않을 것"이라면서 "현재 고1·2학년의 학교생활기록부에서도 코로나19 상황을 충분히 고려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