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노인복지관, 사랑의 체온계·살균제 경로당 전달
상태바
양평군노인복지관, 사랑의 체온계·살균제 경로당 전달
  • 김동환 기자
  • 승인 2020.06.07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일일보 김동환 기자] 양평군노인복지관은 관내 경로당에 비접촉식 체온계를 일괄 구입해 전달했다

7일 양평군은 "해피나눔성금으로 지원하는 사랑의 체온계와 살균제(4ℓ), 스프레이는 362개소 경로당과 13개소 읍·면분회 등 총 375개소에 전달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전달된 체온계와 살균제는 각 경로당 이용자의 감염 예방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이와 함께 경로당들은 관계 기관의 비상연락체계를 유지하고 감염관리책임자를 지정, 경로당 재개 시 감염병 예방을 위해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

전달식은 정동균 양평군수와 김용녕 대한노인회 양평군지회장, 조찬희, 박용필, 박경재 부회장, 이환호 명문대학·동부노인대학장이 참석했다.  

그 간 양평군은 경로당 운영 재개에 대비, 경로당 362개소에 코로나 확산 방지 및 예방을 위한 마스크 3만 9천여매를 배부했다.

또한 경로당 전체 방역을 실시하는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예방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김용녕 대한노인회 양평군지회장은 “이렇게 많은 지원을 아끼지 않는 양평군에 깊은 감사를 드리며, 작은 힘이라도 군정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해 몇 달 동안 경로당을 이용하지 못하는 어르신들을 생각하면 안타깝다“며 ”향후 경로당 운영 재 개시에 코로나19의 감염확산 차단 및 예방 활동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