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인도 공장 현지 직원 1명 코로나 양성…일부 가동중단
상태바
삼성전자 인도 공장 현지 직원 1명 코로나 양성…일부 가동중단
  • 박효길 기자
  • 승인 2020.06.05 2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전 라인 정상 운영…휴대폰 라인 8일부터 전체 정상화 계획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인도 뉴델리 인근 삼성전자 노이다 공장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발생해 일부 휴대폰 라인 가동이 중단됐다.

5일 인도 현지 매체와 업계에 따르면 전날 삼성전자 노이다 공장 핸드폰 라인의 현지인 직원 1명이 병원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결과 양성반응이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삼성전자는 냉장고 등 가전 라인은 정상 운영하고, 핸드폰 라인 전체 가동을 이날 하루 중단했다.

삼성전자는 6∼7일 이틀간 양성반응이 나온 직원이 근무한 공간만 빼고 핸드폰 라인을 재가동하고 8일부터는 전체 운영을 정상화할 계획이다.

앞서 지난달에는 현대자동차 인도 첸나이 공장에서 직원 3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