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손해보험, 가정형편 어려운 충주성심학교 학생에 장학금 전달
상태바
DB손해보험, 가정형편 어려운 충주성심학교 학생에 장학금 전달
  • 홍석경 기자
  • 승인 2020.06.04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B손해보험 안승기 상무(사진 왼쪽 4번째), 야구부 주장 오세찬 학생(사진 왼쪽 5번째), 충주성심학교 교장 홍향순 수녀(사진 오른쪽4번째)와 관계자들이 지난 3일 충주 성심학교에서 장학금 전달식을 진행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DB손해보험 제공
DB손해보험 안승기 상무(사진 왼쪽 4번째), 야구부 주장 오세찬 학생(사진 왼쪽 5번째), 충주성심학교 교장 홍향순 수녀(사진 오른쪽4번째)와 관계자들이 지난 3일 충주 성심학교에서 장학금 전달식을 진행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DB손해보험 제공

[매일일보 홍석경 기자] DB손해보험은 지난 3일 충주성심학교 교무실에서 DB손해보험 임직원과 충주성심학교 교직원 및 야구부가 참석한 가운데 가정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을 위한 장학금 전달식을 가졌다고 4일 밝혔다. 현재 코로나 19로 인한 ‘생활속 거리두기’ 등 정부 권고 수칙을 준수하기 위해 DB손해보험 및 충주성심학교 관계자 중 최소한의 인원만이 참석한 가운데 이뤄졌다.

영화 ‘글로브’로도 유명한 충주성심학교 청각장애야구단은 DB손해보험과 2013년 6월 첫 후원 협약을 맺고 올해 햇수로 8년째 그 인연을 지속해오고 있다. DB손해보험은 24회에 걸쳐 총 1억4400만원의 후원금 및 장학금을 전달했다, 이렇게 전달된 후원금 및 장학금은 야구부 활동뿐 아니라 가정 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의 꿈과 도전을 이어갈 수 있도록 사용됐다.

이 밖에 충북사업단 임직원들이 참여한 교내 환경개선, 야구부 물품 지원, 그리고 연말 충주성심학교 학생들과 함께 원주에서 DB프로미 프로농구 경기 관람하는 등 다양한 후원을 해오고 있다. DB손해보험 관계자는 "앞으로도 장애를 가지고 있는 학생들에게 지속적인 후원과 관심을 이어나갈 계획이며,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될 것" 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