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강서구 복지시설에 수박 500여통 기부
상태바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강서구 복지시설에 수박 500여통 기부
  • 박주선 기자
  • 승인 2020.06.03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오른쪽)과 배국원 호선실버센터 원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진그룹 제공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오른쪽)과 배국원 호선실버센터 원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진그룹 제공

[매일일보 박주선 기자]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이 강서구 관내 어르신들과 장애인, 어린이들을 위해 수박을 기부했다.

한진그룹은 조원태 회장이 3일 호선실버센터를 비롯한 노인복지시설, 장애인 시설, 보육원 및 지역아동센터 등 서울시 강서구 관내에 위치한 사회복지시설에 함안수박 500여통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해당 수박은 조 회장이 사비로 구매했다.

최근 방역당국과 의료진의 노력으로 코로나19의 확산세가 가라앉고 있기는 있지만, 아직까지 어르신들과 장애인 및 어린이들의 바깥 나들이는 쉽지 않은 상황이다. 이에 조 회장은 어려운 상황을 극복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제철 과일인 수박을 구매해 전달했다.

조 회장이 함안 수박을 기부 물품으로 선택한 것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돕기 위한 차원이기도 하다.

현재 함안 지역의 경제는 심각히 위축되고 있다. 코로나19로 인해 지역의 대표 축제 중 하나인 함안수박축제가 취소됐으며, 소비도 예년에 미치지 못하고 있다.

한진그룹 관계자는 “조 회장이 함안지역 농가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새로운 수요 창출에도 도움을 주고자 함안 수박을 기부 물품으로 선택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