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R, ‘마스크 사각지대’ 최소화 앞장
상태바
SR, ‘마스크 사각지대’ 최소화 앞장
  • 전기룡 기자
  • 승인 2020.06.02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부터 역·열차 내에서 마스크 착용 의무화
SR 직원이 마스크 착용 의무화를 홍보하기 위한 팸플릿을 들고 있다. 사진-SR 제공
SR 직원이 마스크 착용 의무화를 홍보하기 위한 팸플릿을 들고 있다. 사진-SR 제공

[매일일보 전기룡 기자] SR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오는 8일부터 역·열차 내에서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한다고 2일 밝혔다.

특히 SR은 ‘마스크 착용 의무화’ 정착을 위해 지난 1~7일 동안 마스크 의무 착용 홍보기간을 마련했다.

역사에서는 역무원이 승차권 발권 및 승강장 순회 시 마스크 착용을 권고하고, 열차에서는 승무원이 승무 중 수시 육성 방송을 통해 열차 이용 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도록 안내하고 있다.

아울러 SR은 마스크를 미처 챙기지 못한 SRT 이용객들의 편의를 위해 역사 내 편의점은 물론 열차 내 자판기에서도 마스크를 판매해 마스크 사각지대가 없도록 철저히 준비하고 있다.

권태명 SR 대표이사는 “열차 내 감염은 반드시 막아낸다는 각오로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는 등 SRT 이용객의 안전을 확보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SR은 고객 접점 직원뿐만 아니라 모든 임직원이 본사와 역무실 등 근무지 출입 시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는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