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수 한국시설안전공단 이사장, ‘완소장’ 통해 신입 직원과 소통
상태바
박영수 한국시설안전공단 이사장, ‘완소장’ 통해 신입 직원과 소통
  • 전기룡 기자
  • 승인 2020.06.02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방향 소통 활성해 나갈 것”
박영수 이사장이 완소장 행사에서 신입 직원들과 대화하고 있다. 사진=한국시설안전공단 제공
박영수 이사장이 완소장 행사에서 신입 직원들과 대화하고 있다. 사진=한국시설안전공단 제공

[매일일보 전기룡 기자] 한국시설안전공단은 지난 1일 박영수 이사장이 입사 2년 미만의 신입 직원들과 ‘완소장’ 간담회 자리를 가졌다고 2일 밝혔다.

‘완벽한 소통의 기관장’을 뜻하는 ‘완소장’은 공단이 실시하고 있는 이사장과 직원간 대화의 장이다.

공단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이사장이 소수 직렬 및 직군 직원들의 업무 관련 고충사항 등을 청취하고 공단 현안을 공유하는 기회를 갖고 있다.

박 이사장은 “격의 없는 대화로 신입 직원들의 생각을 들을 수 있어 의미가 있었다”며 “앞 으로도 소규모 간담회 등을 통해 양방향 소통을 활성화 해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