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발달장애인을 위한 AAC 그림카드 기부대상 기관 모집
상태바
대웅제약, 발달장애인을 위한 AAC 그림카드 기부대상 기관 모집
  • 김동명 기자
  • 승인 2020.06.02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30일까지 전국 병의원, 특수학교 등 온라인 접수 진행
발달장애인 질병 표현 가능하도록 돕는 AAC 그림카드 제공
대웅제약은 오는 30일까지 사회공헌 프로그램 ‘참지마요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제작한 질병표현 AAC 그림카드가 필요한 기부 대상 기관을 모집한다. 사진=대웅제약 제공

[매일일보 김동명 기자] 대웅제약은 오는 30일까지 사회공헌 프로그램 ‘참지마요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제작한 질병표현 AAC 그림카드(보완대체 의사소통 카드)가 필요한 기부 대상 기관을 모집한다고 2일 밝혔다.

질병표현 AAC 그림카드는 발달장애인들이 의료진, 보호자에게 정확한 질병 증상을 표현할 수 있도록 도와 필요한 의료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제작됐다. 이를 위해 대웅제약은 특수교육, 의료 전문가뿐 아니라 임직원들이 직접 발달장애인들과 감수하는 봉사활동을 진행해왔다. 

신청 기관은 전국의 병․의원, 특수학교, 복지관, 도서관 등 발달장애인을 위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관을 대상으로 하며, 접수는 참지마요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최종 선정기관은 7월 중순에 발표될 예정이다.

전승호 대웅제약 사장은 “질병표현이 담긴 쉬운 그림 AAC 카드를 통해 증상 표현의 어려움을 겪어온 발달장애인들이 필요한 의료 서비스를 받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대웅제약은 앞으로도 참지마요 프로젝트를 통해 발달장애인이 질병 심각성과 질병 증상 표현에 대한 이해를 넓혀 건강한 삶을 영위하는 데에 도움되는 활동들을 이어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