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11번가·신한은행 제휴…최고 연 3.3% 정기예금 출시
상태바
신한카드, 11번가·신한은행 제휴…최고 연 3.3% 정기예금 출시
  • 홍석경 기자
  • 승인 2020.06.01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카드 제공
사진=신한카드 제공

[매일일보 홍석경 기자] 신한카드는 11번가, 신한은행과 함께 최고 연 3.3%의 금리효과를 제공하는 정기예금을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이 상품은 신한은행 신한 쏠(SOL)앱 및 신한은행 모바일웹에서 가입이 가능하며, 만기까지 정기예금 유지 시 기본금리 연0.8%가 적용된다.

신한은행 오픈뱅킹서비스에 가입한 고객이라면, 기본금리에 우대금리 0.3%를 더한 연 1.1%를 받을 수 있으며, 11번가 신한카드(신용) 이용 조건을 충족하면 우대금리 연 2.2%의 추가 리워드를 제공받을 수 있다.

카드 이용 리워드는 11번가 신한카드(신용) 첫 결제 고객이 가입기간 내 해당 카드로 11만원 이상 이용할 경우 적용된다. 예금 가입기간은 3개월이며 저축한도는 최소 50만원 이상  최대 300만원까지 가능하다. 또한 1인 1계좌씩 선착순 총 10만좌까지 가입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신한 쏠(SOL) 또는 11번가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