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유료방송서비스 품질평가 실시
상태바
과기정통부, 유료방송서비스 품질평가 실시
  • 박효길 기자
  • 승인 2020.06.01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용자 평가단 규모 확대 통해 결과의 신뢰성 강화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IPTV, 케이블TV, 위성방송을 대상으로 유료방송서비스에 대한 품질평가를 실시한다. 사진=LG CNS 블로그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IPTV, 케이블TV, 위성방송을 대상으로 유료방송서비스에 대한 품질평가를 실시한다. 사진=LG CNS 블로그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IPTV, 케이블TV, 위성방송을 대상으로 유료방송서비스에 대한 품질평가를 실시한다고 1일 밝혔다.

유료방송서비스 품질평가는 유료방송서비스에 대한 객관적인 품질정보 제공과 사업자의 품질개선을 유도하기 위해 2018년 시범평가에 이어 지난해 서울·경기지역을 대상으로 본 평가를 실시했다.

올해는 지난 품질평가를 토대로 평가의 객관성 및 정확도를 높이기 위해 평가 대상, 항목, 방식 등에 대한 이해관계자, 전문가, 소비자단체 등의 의견수렴을 거쳐 유료방송서비스 품질평가 계획을 마련했다.

기존 IPTV(KT, SK브로드밴드, LG유플러스), 케이블TV(LG헬로비전, SK브로드밴드(구 티브로드), 딜라이브, 씨엠비, 현대HCN), 위성(KT스카이라이프) 등 서울·경기지역 9개 사업자에 대한 평가를 지역개별 케이블TV 사업자(9개사)를 포함해 모든 유료방송사(18개사)로 확대하고, 평가의 신뢰성 강화를 위해 영상체감품질 이용자 평가단 규모도 기존 360명에서 2400명으로 늘렸다.

또한, 평가항목은 실제 이용자가 방송서비스를 이용하는 유형을 고려해 △채널음량수준 △채널전환시간 △VOD(주문형비디오) 시작시간 및 광고시간 △셋톱박스 시작시간 △콘텐츠 다양성 △영상 체감 품질 △이용자 만족도 조사 등 총 7개 지표에 대해 평가한다.

이와 함께 유료방송서비스 이용 중 느끼는 불만사례 조사를 통해 사업자의 품질 개선이 필요한 항목을 도출하고 추후 평가 지표에 반영하여 품질 개선을 유도해 나갈 예정이다.

송재성 과기정통부 방송진흥정책관은 “올해 유료방송 품질평가를 통해 모든 유료방송사업자의 서비스 품질을 비교·평가가 가능해짐에 따라 시청자의 합리적인 상품선택을 돕고, 자율적인 품질향상 경쟁이 한층 촉진될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앞으로도 이용자에게 객관적이고 신뢰할 수 있는 유료방송서비스 품질정보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