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큐온캐피탈, 장애인 직업재활 시설 지원 사업 실시
상태바
애큐온캐피탈, 장애인 직업재활 시설 지원 사업 실시
  • 홍석경 기자
  • 승인 2020.05.28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길광하 애큐온캐피탈 사회공헌운영위원장(오른쪽)과 최종태 서울시장애인직업재활시설협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애큐온캐피탈 제공
길광하 애큐온캐피탈 사회공헌운영위원장(오른쪽)과 최종태 서울시장애인직업재활시설협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애큐온캐피탈 제공

[매일일보 홍석경 기자] 애큐온캐피탈은 지난 27일 애큐온캐피탈 본사 대회의실에서 서울시장애인직업재활시설협회 소속의 장애인 직업재활 시설을 지원하는 ‘애큐온 뉴CSR 데이(Acuon New CSR Day)’를 진행했다고 28일 밝혔다.

서울시장애인직업재활시설협회는 장애인 직업재활 시설 운영 및 교류를 통해 장애인에게 양질의 직업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적정한 임금을 보장, 장애인의 사회 참여를 적극 독려하는 단체다. 현재 서울시 전역에 136개 장애인 직업재활 시설을 운영 중이다.

이번에 전달된 기부금 500만원은 장애인보호작업장 삼성떡프린스 소속 장애인을 위한 마스크, 손소독제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물품 구입과 원예활동 프로그램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원예활동 프로그램은 소속 장애인의 정서 안정과 전문 기술 함양을 통해 새로운 직업 기회 탐색에도 도움을 준다.

애큐온캐피탈은 앞으로도 장애인들의 직업재활을 지원하는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해 나갈 방침이다.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 및 서울시장애인직업재활시설협회와 협력해 올 한해 장애인 직업재활 시설 3곳을 추가로 선정해 기부금 지원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코로나19가 잠잠해지면,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봉사 활동도 함께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