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주택 인허가실적 3만1884가구…전년比 10.5% 감소
상태바
4월 주택 인허가실적 3만1884가구…전년比 10.5% 감소
  • 전기룡 기자
  • 승인 2020.05.28 1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부, 4월 인허가·착공·분양·준공 실적 발표
4월 전국 주택건설실적. 사진=국토교통부 제공
4월 전국 주택건설실적. 사진=국토교통부 제공

[매일일보 전기룡 기자] 국토교통부가 인·허가를 비롯해 착공·분양·준공 실적을 발표했다.

국토부는 28일 4월 주택 인허가실적이 전년 동기(3만5616가구)보다 10.5% 감소한 3만1884가구라고 밝혔다.

지역별로 수도권은 1만4131가구로 같은 기간 35.2% 감소했다. 반면 서울(4340가구)과 지방(1만7753가구)은 각각 28.5%, 26.1%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아파트는 전국 2만2616가구로 작년 동월보다 인허가 물량이 4.6% 감소했으나, 서울 아파트는 2141가구로 111.6% 늘었다. 전국 아파트 외 주택은 9268가구로 작년 대비 22.2% 감소했다.

4월 주택 착공실적은 4만7318가구로 전년 동월(3만6389가구) 대비 3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수도권은 작년 대비 31.0% 늘어난 2만5391가구, 지방은 29.0% 증가한 2만1927가구다.

같은 달 공동주택 분양실적은 전국 2만5772가구다. 이는 전년 동월(1만4760가구) 대비 74.6% 증가한 수준이다.

지역별로는 수도권(1만1776가구)과 지방(1만3996가구)은 각각 30.4%, 144.3% 증가했다. 유형별로는 일반분양이 1만6003가구, 임대주택이 6099가구, 조합원분이 3670가구로 조사됐다.

마지막으로 4월 주택 준공실적은 4만7827가구로 작년 동월(3만6029가구) 대비 32.7% 증가했다. 특히 서울에서 준공된 주택은 7128가구로 같은 기간 71.3% 급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