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2020년 과수분야 사업비 32억원 추가 확보
상태바
영천시, 2020년 과수분야 사업비 32억원 추가 확보
  • 김찬규 기자
  • 승인 2020.05.21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일일보 김찬규 기자] 영천시는 21일 과수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2020년 과수분야 지원 사업비 32억원을 추가 확보했다고 전했다.

이로서 영천시는 금년 과수분야 지원사업비가 전년도 대비 26억원이 증액된 데 이어, 이번 2회 추경에서 사업비 32억원을 추가 확보해 더 많은 과수 농가에 혜택을 주게되었다.

올해 주요 지원 사업 중 과수 고품질 시설현대화 사업은 사업시행주체에 출하 실적이 있고 생산량의 80%이상을 3년 이상 출하 약정한 농가에 대해 관수, 관정, 비가림 시설, 품종갱신 등의 생산비 절감과 고품질생산 및 재해예방 등의 경쟁력강화에 필요한 사업에 당초 사업비 60억원 외에 사업비 24억원을 추가 투입할 예정이다.

특히 4월 초의 이상기후로 개화기에 저온피해를 입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대해 미세살수장치 사업을 추진해 피해농가의 고충을 덜어줄 계획이며, 과수 재배시설 개선사업에 1억5천만원, 과수 생력화장비 지원사업에 3억8천만원 등 총 8억3천여만원의 사업비를 추가 확보해 노동력 절감은 물론 과수산업의 경쟁력을 높일 것으로 보여 진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앞으로도 “소비성 보조사업 보다는 생산기반시설 지원에 역점을 두고 영천 과수 농업의 경쟁력을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