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코로나 예방 학생들에 마스크 지원
상태바
양천구, 코로나 예방 학생들에 마스크 지원
  • 서형선 기자
  • 승인 2020.05.19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등교 개학에 따라 초·중·고등학교 학생에게 마스크 49만 여개 지원
유치원생‧초1~2학년 소형 인당 3개씩, 초3~6학년‧중·고생 10매씩
양천구가 초·중·고등학교 및 유치원 등교(원) 개학에 따라 학생들의 안전한 학교생활에 필요한 마스크 49만 여개를 지원한다. 사진=양천구 제공
양천구가 초·중·고등학교 및 유치원 등교(원) 개학에 따라 학생들의 안전한 학교생활에 필요한 마스크 49만 여개를 지원한다. 사진=양천구 제공

[매일일보 서형선 기자]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초·중·고등학교 및 유치원 등교(원) 개학에 따라 학생들의 안전한 학교생활에 필요한 마스크를 지원한다고 19일 밝혔다.

 구는 지난 지역사회와 학부모가 함께 참여해 학교 방역·소독을 한 ‘같이해서 가치 있는 학교 방역’ 일명 ‘가방 프로젝트’에 이어 시즌 2로 양천구가 또다시 안전한 교육 환경 조성을 위해 마스크 지원에 나선 것이다.

양천구는 등교 개학에 따라 마스크 수요가 급증할 것을 대비, 재난기금 2억 원을 긴급 투입해 마스크를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지원 대상은 관내 초·중·고등학교 및 유치원에 재학(원) 중인 학생·원생 5만 7,674여 명으로 △유치원생 및 초1~2학년에게는 소형 KF등급 마스크를 1인당 3매씩 △초3~6학년 및 중·고등학생에게는 대형 덴탈 마스크를 1인당 10매씩, 총 49만 1,400여 매의 마스크를 지원할 계획이다.

 마스크는 등교 개학 일정에 맞춰 초·중·고등학교 및 유치원에 전달할 예정이며, 세부 계획은 조율 중이다.

 김수영 구청장은 “코로나19는 조금만 방심해도 재확산의 상황이 발생할 우려가 있다.”며 “코로나19 상황이 종식될 때까지 엄마의 마음으로 우리 양천구 아이들이 안전하고 즐거운 학교생활을 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교육현장을 꼼꼼히 살피며 챙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