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랩, 사원증 태깅으로 기부…‘기부 키오스크’ 운영
상태바
안랩, 사원증 태깅으로 기부…‘기부 키오스크’ 운영
  • 박효길 기자
  • 승인 2020.05.15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랩 직원이 사내 카페테리아에 설치된 키오스크에서 ‘나눔 한잔(소액기부)’ 메뉴를 터치해 기부에 참여하고 있다. 사진=안랩 제공
안랩 직원이 사내 카페테리아에 설치된 키오스크에서 ‘나눔 한잔(소액기부)’ 메뉴를 터치해 기부에 참여하고 있다. 사진=안랩 제공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안랩은 15일부터 임직원 누구나 사내에서 쉽게 기부에 참여할 수 있는 기부 키오스크(간이자동주문기)를 운영한다.

기부 키오스크는 안랩 사옥 내 카페테리아에 설치된 무인 키오스크에 ‘나눔 한잔(소액 기부)’이라는 기부 메뉴를 추가한 형태로, 기존의 음료 주문 방식과 동일하게 이용 가능하다. 안랩 임직원은 500원, 1000원 등으로 구성된 기부 메뉴 터치 후 사원증 태깅만으로 간편하게 기부에 동참할 수 있다.

기부금은 매월 월급에서 차감되며, 연 1~2회 국내 복지 재단과 연계해 사회취약계층을 지원하거나, 사회적 이슈 발생 시 기부할 예정이다.

인치범 안랩 커뮤니케이션실 상무는 “휴식 시간에 키오스크 화면으로 아이스 아메리카노를 주문하듯이, 터치 몇 번으로 간편하게 소액 기부를 할 수 있도록 기획했다”며 “이번을 계기로 안랩 가족들의 끊임없고 끊김없는 자발적 기부 활동이 이뤄지도록 노력하겠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