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컨티넨탈, 바리스타가 블렌딩한 PB커피 ‘디골드’ 선봬
상태바
인터컨티넨탈, 바리스타가 블렌딩한 PB커피 ‘디골드’ 선봬
  • 한종훈 기자
  • 승인 2020.04.20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그랜드 델리 PB커피 디골드. 사진=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그랜드 델리 PB커피 디골드. 사진=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매일일보 한종훈 기자]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1층 그랜드 델리는 수석 바리스타가 엄선한 생두로 블렌딩한 PB커피 디골드를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호텔 첫 PB커피인 디골드는 여름 시즌에 맞춰 아이스 메뉴로 마실 때 더 맛있게 즐길 수 있도록 블렌딩 됐다.

디골드는 수석 바리스타가 브라질, 에티오피아, 코스타리카 3가지 지역의 프리미엄 원두를 블렌딩했다. 산미를 높이고 베리의 달콤함, 허브와 장미향을 느낄 수 있다. 시트러스 계열의 산미감을 잘 살려 아이스 아메리카노 또는 우유의 고소한 맛과 어우러질 때 맛이 배가된다.

디골드와 어울리는 디저트로는 라즈베리 마카롱이나 블루베리 마카롱이 좋다. 라떼로 즐길 때는 뉴욕치즈케이크나 티라미수처럼 부드럽고 진한 맛의 디저트와도 잘 어울린다.

유인석 인터컨티넨탈 호텔 수석 바리스타는 “약 1년간의 테이스팅 과정과 원두 선별 작업을 통해 디골드를 출시하게 됐다. 5월의 장미처럼 기분 좋은 향기를 품은 커피를 선보이고자 했다”고 소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