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이 좋다] bhc치킨-아산시, 과속경보시스템 표지판 설치 협약 
상태바
[대한민국이 좋다] bhc치킨-아산시, 과속경보시스템 표지판 설치 협약 
  • 김아라 기자
  • 승인 2020.04.07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산시 어린이 보호구역 중 과속경보시스템 표지판 미설치 지역에 표지판 10개 설치 완료
임금옥 bhc 대표 “올해 44개 표지판 설치...지속 설치 협약 통해 어린이 안전 앞장설 것”
(왼쪽부터) 정유신 월드비전 대전세종충남지역본부장, 이기복 월드비전 대전세종충남 후원회장, 오세현 아산시장, 임금옥 bhc 대표, 한상호 월드비전 나눔본부장이 ‘bhc치킨-아산시, 과속경보시스템 표지판 설치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bhc치킨 제공.
(왼쪽부터) 정유신 월드비전 대전세종충남지역본부장, 이기복 월드비전 대전세종충남 후원회장, 오세현 아산시장, 임금옥 bhc 대표, 한상호 월드비전 나눔본부장이 ‘bhc치킨-아산시, 과속경보시스템 표지판 설치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bhc치킨 제공.

[매일일보 김아라 기자] bhc치킨이 서울시에 이어 충남 아산시 어린이 보호구역 내 교통안전 강화를 위해 나섰다.

bhc치킨은 지난해 말부터 서울시 노원구, 광진구, 강북구와 어린이 보호구역 내 과속경보시스템 표지판 설치 협약식을 진행한 데 이어 7일 충남 아산시와 협약식을 맺었다.

아산시청에서 진행된 이번 협약식에는 임금옥 bhc 대표를 비롯해 한상호 월드비전 나눔본부장, 정유신 월드비전 대전세종충남지역본부장, 오세현 아산시장, 박승우 아산시 건설교통국장 등이 참석했다. 

bhc치킨은 아산시 어린이 보호구역 중 과속경보시스템 표지판이 미설치된 지점에 표지판 10개를 설치 완료했다. 이에 충남다사랑초, 관대초, 쌍룡초, 동덕초 등에 위치한 아산시 어린이 보호구역의 교통안전이 더욱 강화될 전망이다. 

이날 임금옥 bhc 대표는 “아산시를 포함해 현재까지 총 44개 어린이 보호구역에 과속경보시스템 표지판을 설치했다”라며 “지난 25일 시행된 민식이법 취지에 맞게 교통안전체계 확충이 필요한 곳에 지속 표지판 설치 협약을 진행하는 등 어린이 교통안전에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한편, bhc치킨의 과속경보시스템 표지판 설치 후원 사업은 국제구호개발 비정부기구인 월드비전과 공동으로 추진된다. 사업기간은 올해 1월부터 1년간으로 총 5억 원의 예산이 투입되며 순차적으로 과속경보표지판 시스템이 설치된다.

bhc치킨은 아산시 외에도 노원구 10개, 광진구 5개, 강북구 13개, 구로구 6개 등 총 34개 지점에 과속경보시스템 표지판을 설치 완료하며 미래 희망인 어린이들의 안전한 성장을 위해 적극 기여하고 있다.

Tag
#bhc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