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증권금융, ‘코로나19 극복’ 임원 급여 30% 4개월 간 기부
상태바
한국증권금융, ‘코로나19 극복’ 임원 급여 30% 4개월 간 기부
  • 황인욱 기자
  • 승인 2020.04.06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일일보 황인욱 기자] 한국증권금융은 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증후군(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서민과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4개월 간 기관장 등 임원의 급여 30%를 기부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급여 반납을 통해 마련된 재원은 코로나19로 인한 매출 감소 등으로 고통받고 있는 영세 자영업자와 취약계층을 위한 지원사업 등에 활용될 계획이다.

한국금융증권은 향후에도 영세 자영업자와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노력을 지속하는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