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리의 서재, 배명훈 SF신작 ‘빙글빙글 우주군’ 전자책으로 첫선
상태바
밀리의 서재, 배명훈 SF신작 ‘빙글빙글 우주군’ 전자책으로 첫선
  • 김종혁 기자
  • 승인 2020.03.30 0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류의 최전선서 지구 지키는 평범하고도 엉뚱한 ‘우주군’의 이야기
한계 없이 뻗어가는 상상력과 날카로운 통찰, 따뜻한 시선이 사랑스러운 소설…

[매일일보 김종혁 기자] 한국 SF 소설을 대표하는 작가 배명훈의 신작 소설 ‘빙글빙글 우주군’이 밀리의 서재에서 최초로 공개된다.  

국내 최대 독서 플랫폼 밀리의 서재(대표 서영택)는 작가 배명훈의 SF(과학소설) ‘빙글빙글 우주군’ 전자책을 밀리의 서재에서 최초 공개한다고 30일 밝혔다.

‘빙글빙글 우주군’은 데뷔 15년을 맞은 작가 배명훈이 여섯 번째로 선보이는 장편소설이다. 밀리의 서재 오리지널 콘텐츠인 밀리 오리지널로 공개된 ‘빙글빙글 우주군’은 추후 일반 서점에서도 종이책으로 만나볼 수 있다.  

이번에 밀리의 서재에서 공개되는 ‘빙글빙글 우주군’은 두 개의 태양 때문에 이상 기후가 계속되는 현대 한국을 배경으로 지구와 인류를 구하려는 ‘우주군’의 이야기를 담은 장편소설이다.

인류의 최전선에서 지구를 지키는 영웅이라 하기에는 평범하고도 엉뚱한 면이 보이는 우주군 구성원들의 고군분투가 작가 특유의 유머와 재치와 함께 정감 있게 그려졌다.  

배명훈은 지난 2005년 ‘스마트 D’로 SF 공모전 당선과 함께 작품 활동을 시작한 이후, 한국 SF를 대표하는 작가로 떠올랐다. 연작소설 ‘타워’를 비롯해 소설 ‘예술과 중력가속도’, ‘고고심령학자’ 및 에세이 ‘SF 작가입니다’ 등 활발한 작품 활동을 이어왔고, 2010년 문학동네 젊은작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밀리의 서재는 다음달 3일 배명훈 작가의 인터뷰가 담긴 챗북(채팅 형태로 재구성한 독서 콘텐츠)도 오픈한다.   

김태형 밀리의 서재 유니콘팀 팀장은 “이번에 ‘밀리 오리지널’을 통해 최초 공개되는 ‘빙글빙글 우주군’은 우리나라 SF를 대표하는 배명훈 작가의 한계 없이 뻗어가는 상상력과 날카로운 통찰, 따뜻한 시선이 어우러진 사랑스러운 소설”이라고 설명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