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학원‧교습소 사회적 거리두기 집중 점검
상태바
여수시, 학원‧교습소 사회적 거리두기 집중 점검
  • 손봉선 기자
  • 승인 2020.03.26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남도여수교육지원청과 4월 5일까지 합동 점검, 30개조 62명 투입
학원 및 교습소 685곳을 대상으로 내달 5일까지 ‘사회적 거리 두기’ 이행 여부 합동 점검에 들어간 모습.(사진제공=여수시)
학원 및 교습소 685곳을 대상으로 내달 5일까지 ‘사회적 거리 두기’ 이행 여부 합동 점검에 들어간 모습.(사진제공=여수시)

[매일일보 손봉선 기자] 전남 여수시가 전라남도여수교육지원청(교육장 김용대, 이하 교육지원청)과 함께 관내 학원 및 교습소를 대상으로 ‘사회적 거리 두기’ 이행 여부 합동 점검에 들어갔다.

그동안 코로나19 대응에 적극 동참하여 휴원 중이었던 학원과 교습소들이 잇단 학교 개학 연기로 경영난을 호소하며 정상 운영하는 학원이 늘고 있다.

여수시와 교육지원청은 관내 학원 538개소, 교습소 147개소, 총 685개소에 대해 지난 25일부터 내달 5일까지 점검한다.

30개 조, 62명을 투입하여 2인 1조로 감염병 예방 준수사항 등을 합동 점검한다.

준수 사항은 △유증상 종사자 즉시 퇴근(체온 등 1일 2회 점검, 대장 작성) △종사자 및 이용자 전원 마스크 착용(마스크 미착용 시 입장 금지) △출입구 및 시설 내 각처에 손 소독제 비치 △시설 내 이용자 간 간격 최소 1~2m 이상 유지 등이다.

이를 위반할 시에는 감염병예방법에 따라 1천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특히 확진자 발생 시에는 입원‧치료비 및 방역비 손해배상 등 구상권이 청구된다.

점검 계획을 수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지역 확산이 우려되는 상황에서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두기 대책에 따라 관내 전수 점검 계획을 수립했다”며, “특히 취약계층인 학생들의 감염 예방을 위해 지속적인 점검과 안내를 통해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