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클라우드 보안서비스 고도화 지원사업 공모
상태바
과기정통부, 클라우드 보안서비스 고도화 지원사업 공모
  • 박효길 기자
  • 승인 2020.03.23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개 과제 총 8억원 투입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보안으로서 클라우드 서비스(SEcaaS) 활성화를 위해 총 8억 원 규모의 `클라우드 보안서비스 고도화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23일 밝혔다.

SEcaaS는 방화벽, 안티-DDos, 악성코드 탐지 등의 소프트웨어를 클라우드로 제공하는 서비스로, 비용이 저렴하고 유지보수와 장비 관리 등을 신경 쓸 필요가 없어서 보안인력이 부족한 중소기업 등에서 높은 관심을 얻고 있다.

또한, 마켓트랜드마켓에 따르면 SEcaaS 세계시장 규모는 연평균 16.9% 증가해 2018년 76억달러에서 2023년 165억달러까지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어 보안 기업의 신규모델로도 각광 받고 있다.

이에 과기정통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국내 정보보호 업체의 클라우드 보안산업 진출과 SEcaaS 기술경쟁력 향상을 목표로 4년간 ‘SEcaaS 개발 지원사업’을 추진했으며, 올해부터는 기존 SEcaaS의 경쟁력 강화에 중점을 두어 ‘SEcaaS 고도화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총 8억원 규모로 추진되는 올해 사업은 현재 상용화된 보안서비스(또는 솔루션)를 보유한 사업자로, 클라우드 환경에서 보안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사업자는 누구든지 참여할 수 있다.

선정된 사업자는 최대 2억 원까지 예산 지원과 함께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으로부터 보안기능 고도화 컨설팅과 취약점 점검 등도 같이 종합적으로 지원받을 수 있다.

참여 신청은 내달 27일까지 가능하며, 세부 지원 요건 및 절차 등 자세한 내용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누리집 입찰공고 게시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허성욱 과기정통부 정보보호네트워크정책관은 “본 지원사업을 통해 국내 클라우드 환경에서 직면한 보안 위협에 대응할 수 있는 국내 클라우드 보안 사업자의 기술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을 것”이라며, “4차산업혁명의 기반이 되는 클라우드 산업의 신뢰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