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은행 남양주시지부, ‘코로나19’성금 1000만원 쾌척
상태바
농협은행 남양주시지부, ‘코로나19’성금 1000만원 쾌척
  • 김동환 기자
  • 승인 2020.03.18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일일보 김동환 기자] 농협은행 남양주시지부(지부장 소병연)는 17일 시장 집무실에서 남양주시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피해 최소화를 위한 구호 성금 1천만원을 경기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평소 남양주시를 위해 많은 역할을 한 농협은행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또 한번 아낌없는 나눔을 실천해줘 감사하다.”며 “불환빈환불균(不患貧患不均)이라고 ‘백성은 가난함을 근심하는 것이 아니라 고르지 못함을 걱정하는 것’이라는 논어의 말씀처럼 남양주시도 소중한 성금을 지역사회 곳곳에 균등하게 분배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소병연 지부장은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불철주야 노력하는 남양주시 관계자들의 노고에 감사드리며, 이번 성금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은 시민들에게 작지만 따뜻한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성금은 코로나19 확산 및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시설 방역용품 전달, 소상공인 생산품 구매를 통한 저소득가구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