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해피빈 통해 코로나19 관련 사용자 기부 모금액 10억원 돌파
상태바
네이버 해피빈 통해 코로나19 관련 사용자 기부 모금액 10억원 돌파
  • 박효길 기자
  • 승인 2020.03.05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이버 해피빈에서도 ‘더블기부’ 로 5억원 기부
네이버의 온라인 기부 플랫폼 해피빈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산 이후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지금까지 130여건의 모금함이 생성되어 8만건 이상의 기부가 이뤄졌으며, 이를 통해 사용자 기부 모금액이 10억원을 넘었다. 사진=네이버 제공
네이버의 온라인 기부 플랫폼 해피빈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산 이후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지금까지 130여건의 모금함이 생성되어 8만건 이상의 기부가 이뤄졌으며, 이를 통해 사용자 기부 모금액이 10억원을 넘었다. 사진=네이버 제공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네이버 해피빈을 통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와 관련해 사회적 취약계층을 돕기 위한 사용자들의 자발적 기부가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다.

5일 네이버의 온라인 기부 플랫폼 해피빈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산 이후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지금까지 130여건의 모금함이 생성되어 8만건 이상의 기부가 이뤄졌으며, 이를 통해 사용자 기부 모금액이 10억원을 넘었다.

해피빈은 빠르게 모금액을 달성할 수 있도록 사용자 기부금만큼 해피빈에서도 동일 기부금을 더하는 ‘더블기부’를 진행하고 있다. 현재까지 해피빈도 ‘더블기부’를 통해 5억원의 기부를 진행했다.

해피빈에서는 현재 주거 취약계층에 위생용품 및 식료품 지원, 장애인 거주시설에 감염예방용품 지원,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가족들을 위한 마스크와 손소독제 지원 등 ‘코로나19’와 관련해 다양한 기부 모금 사연이 진행되고 있다.

해피빈을 통해 기부 모금을 진행하고 있는 세이브더칠드런 최지희 팀장은 “해피빈 더블기부를 통해 빠른 속도로 기부금이 모여 코로나19로 생계를 위협 받는 저소득가정 긴급지원에 큰 힘이 됐다”라고 전했다.

재해 구호모금 전문기관 전국재해구호협회 최재봉 팀장도 “해피빈 더블기부와 네이버 메인을 통해 모금 이슈가 알려져 시민들이 더 관심을 가지고 기부할 수 있는 장이 열렸다”며 “보내주신 성원만큼 구호현장에서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최인혁 네이버 해피빈 재단 대표는 “해피빈을 통해 일상생활에서 만들어진 기부 습관이 긴급한 상황에서 자발적인 참여로 이어지면서 사회 취약계층에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해피빈을 통해 다양한 기업, 공익단체, 사용자들이 서로 만나고 나눔문화를 만들어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